•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인기 모델 킴 카다시안 똑같이 닮고 싶어 성형수술한 여성, 심장마비로 사망

세계적 모델 겸 사업가 '킴 카다시안'을 닮고 싶어 성형수술을 한 34살 여성이 심정지로 돌연 사망했다.

인사이트Instagram 'ashtens_empire'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세계적 모델 겸 사업가 '킴 카다시안'을 닮고 싶어 성형수술을 한 여성이 심정지로 돌연 사망했다.


지난 27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킴 카다시안 닮은꼴로 유명세를 탄 온리팬스 모델이 성형수술 후 병원에서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34살 여성 크리스티나(Christina Ashten Gourkani)는 지난 20일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 병원에서 성형수술 후 회복 중 심장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크리스티나는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무려 63만 명인 인플루언서로, 성인 모델로 활동하며 수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크리스티나는 모델 킴 카다시안과 얼굴부터 몸매까지 똑닮은 외모로 SNS 상에서 많은 화제를 모았다.


실제로 크리스티나는 킴 카다시안의 외모를 닮고 싶어 성형수술에만 수천 달러를 지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갑작스럽게 크리스티나를 잃게 된 유가족들은 장례식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고펀드미에 사연을 올렸다.


고펀드미에 유가족들이 올린 사연에 따르면 크리스티나는 성형수술을 마친 뒤 심장마비를 일으켰고 다시는 깨어나지 못했다.



현재 유족은 수술을 진행한 병원에 대한 조사를 요청했다.


또한 "이번 사망이 의료 절차가 악화된 것과 관련된 잠재적 살인 사건으로 조사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유족들은 고펀드미를 통해 "크리스티나는 배려심과 사랑이 넘치는 자유로운 영혼이었으며, 항상 마주치는 모든 사람의 얼굴에 미소를 지었다"라고 그리운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무릎을 꿇고 아이들과 눈높이를 맞춰 이야기하고, 구석에 있는 외로운 사람을 찾으며 사람들과 소통하는 재능을 가진 그녀를 특별하게 느끼게 해준 사람이었다"라고 추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