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브레이브걸스, 4인 완전체로 새출발..."팀명은 논의 중"

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워너뮤직코리아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4인 완전체 활동을 이어간다.

인사이트브레이브걸스 / Instagram 'bravegirls.official'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완전체 활동을 이어간다.


27일 워너뮤직코리아는 "브레이브걸스 멤버 전원(민영, 유정, 은지, 유나)과 일괄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워너뮤직코리아 측은 "완전체 활동을 최우선으로 의기투합했다"며 "활동에 있어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Instagram 'bravegirls.official'


팀명에 대해서는 "다각도로 논의 중"이라며 브레이브걸스 제2막의 시작을 알렸다.


해당 소식이 전해지자마자 브레이브걸스 민영은 개인 SNS를 통해 "2023년 곧 다가올 여름에 만남을 목표로 준비 중"이라면서 "더 좋은 음악,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뵙겠다. 활동 종료 기사 이후로 소식 기다려준 팬 여러분들과 아쉬워해주신 많은 분들께 너무 고맙고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인사이트Instagram 'bravegirls.official'


지난 2011년 데뷔한 브레이브걸스는 '변했어', '하이힐(HIGH HEELS)', '유후', '위 라이드(We Ride)' 등 다양한 앨범으로 활동을 이어왔다.


그중 2017년 발매한 '롤린(Rollin)'이 역주행에 성공, 각종 음원차트 1위를 휩쓸었다.


브레이브걸스는 지난 2월 디지털 싱글 '굿바이'를 끝으로 공식적인 활동을 마무리했다.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와의 전속계약 역시 종료됐다.


인사이트Instagram 'bravegirls.official'


한편 워너뮤직코리아는 K팝 수출과 글로벌 아티스트 양성을 목표로 두고 있는 종합 음악 엔터테인먼트사다. K팝 아티스트들이 해외 아티스트와 협업할 수 있는 다리 역할을 해왔다.


최근에는 마마무 화사와 두아 리파, 청하와 크리스토퍼, (여자)아이들 민니와 앤 마리 등의 콜라보를 성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