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남주혁이 강제로 스파링 시켜"...학폭 주장한 동창, 당시 영상 풀었다

남주혁의 학교 폭력을 폭로한 남성이 당시 상황이 담긴 스파링 영상을 공개했다.

인사이트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배우 남주혁에게 학폭을 당했다고 주장한 남성이 학창 시절 강제로 동급생과 스파링 한 영상을 공개했다.


26일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학폭 피해자라고 주장하는 A씨의 스파링 영상을 게재했다.


A씨는 "영상에 나온 스파링도 남주혁을 포함한 일진들의 강요로 이뤄졌다"며 "마치 동물원에 갇힌 원숭이가 된 것 같았다"고 털어놨다.


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


영상은 A씨가 한 학생과 교실에서 스파링하는 모습으로 시작됐다. 영상 속 A씨 주변에는 남학생 여러 명이 둘러싸고 있었으며 일부 학생은 "발차기해, 발차기", "OO는 그런 거 안 통해"라고 지시했다.


그러던 중 스파링을 하던 A씨가 허공에 발차기를 하다 넘어지자 주변에서는 비웃음이 터져 나왔다.


이진호는 "이 영상의 피해 당사자는 키도 크고 덩치 큰 친구다. 하지만 운동신경이 좋지 않다"며 "넘어지는 모습에 다른 친구들이 손가락질을 하며 비웃는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남주혁 / 사진=인사이트


이어 "당시 상황에 대해 물어보니까 A씨는 정말 하기 싫었는데 억지로 시켜서 했다고 전했다"면서 "'뭔가 특별한 기술을 보여주지 않거나 이렇게 웃음이 나올 포인트가 없으면 계속해서 이 스파링을 지속해야 했다. 그래서 어쩔 수 없이 허공에 날라차기를 하고 비웃음을 산 뒤 끝냈다. 하지만 스파링은 이후에도 계속됐다'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이진호는 "다만 당시 현장에 남주혁이 있었는지에 대해서는 주장이 엇갈리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정황상 학교폭력의 흔적이 곳곳에 드러난 상황에서 선생님들은 어떤 말씀을 하실지 귀추가 주목된다"고 마무리 지었다.


한편 A씨는 지난해 6월 남주혁의 학교폭력 의혹을 처음 제기했다. 남주혁과 같은 경기 수원 수일고등학교 출신인 A씨는 "(남주혁이) 부탁을 거절하면 나와 싸울 상대를 지정해 스파링 시켰다"고 폭로했다.


남주혁은 지난달 충난 논산 육군훈련소에 입소하며 군대 생활을 시작했다.


YouTube '연예 뒤통령이진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