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2 22℃ 서울
  • 22 22℃ 인천
  • 21 21℃ 춘천
  • 21 21℃ 강릉
  • 22 22℃ 수원
  • 19 19℃ 청주
  • 19 19℃ 대전
  • 20 20℃ 전주
  • 17 17℃ 광주
  • 19 19℃ 대구
  • 19 19℃ 부산
  • 21 21℃ 제주

"남자 마사지사가 성추행했는데 남편이 '그것 좀 만졌다고 X랄'이라며 폭언을 했습니다"

25일 방송되는 '당신의 결혼은 안녕하십니까'에는 마사지 샵에서 남자 마사지사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아내에게 폭언을 한 남편의 사연이 전해질 예정이다.

인사이트SBS플러스 '당신의 결혼은 안녕하십니까'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마사지 샵에서 성추행을 당한 아내에게 폭언을 퍼부은 남편의 충격적인 사연이 공개된다.


25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당신의 결혼은 안녕하십니까' 2기에서는 3쌍의 부부들이 배우자에게 가장 상처받았던 기억을 털어놓으며 서로의 상처에 직면하고 부부 갈등의 실마리를 찾는 시간을 갖는다.


세 부부는 각각 빨강, 파랑, 노랑 부부로 등장한다.


극심한 갈등을 겪고 있는 '노랑 아내'는 둘째 아이 임신 당시 남편과 함께 다녔던 마사지 샵에서 있었던 성추행 사건을 털어놨다.


인사이트SBS플러스 '당신의 결혼은 안녕하십니까'


노랑 아내는 "마사지 도중 자세를 옮기면서 남자 마사지사가 가슴을 만졌다. 처음엔 '이게 뭐지?'라고 당황했는데 알고 보니 상습범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런데 남편이 갑자기 화를 냈다. '너도 클럽에서 놀 때 가슴골 드러내는 옷 입었잖아! 그것 좀 만졌다고 XX이야?'라고 하더라"라고 말해 MC들은 물론 다른 남편들까지 충격에 빠뜨렸다.


MC 정혁은 "만약 본인이 노랑 남편의 입장이었다면 어땠을 것 같나?"라는 질문을 받자 "제 신분을 떠나 당장 찾아가서"라며 더 이상 말을 잇지 못했다.


실제 결혼 20년 차 유부남인 한상진은 "저는 눈 돕니다... 내여자를 누가 건드려? 나는 그날로 은퇴할 거야, 진짜"라며 분노했다.


인사이트SBS플러스 '당신의 결혼은 안녕하십니까'


낯선 남성에게 성추행을 당했는데도 남편의 폭언을 들은 아내, 그리고 아내가 그 이야기를 꺼낼 줄 예상하지 못했던 남편은 '당결안'에서 솔직한 대화를 나눈다.


이번 회차는 25일 밤 10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