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왜 쳐다봐?"...길 가던 60대 남성 10분 동안 '무차별 폭행'한 만취 고등학생 (영상)

술에 취한 고등학생이 자신을 쳐다봐 기분이 나빴다는 이유로 지나가던 남성을 무차별 폭행했다.

인사이트YTN


술에 취해 지나가던 남성 폭행한 고등학생..."쳐다보길래 기분 나빠서"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술에 취한 고등학생이 자신을 쳐다봤다는 이유로 길에서 마주친 60대 남성을 무차별 폭행했다.


피해 남성은 치아 8개와 갈비뼈 3개가 부러지는 등 중상을 입었다.


24일 YTN 보도에 따르면 해당 사건은 지난달 31일 경기도 동두천의 한 주택가 골목에서 발생했다.


인사이트YTN


이날 친구와 길을 가던 고등학생 A군은 맞은편에서 걸어오는 60대 남성 B씨를 발견하고는 갑자기 방향을 틀어 B씨에게 향했다.


곧이어 A군은 B씨를 발로 차거나 뺨을 때렸고, 벽에 강하게 밀치기도 했다. 또한 B씨가 바닥에 쓰려졌는데도 다시 한번 발길질을 하기도 했다.


CCTV에는 폭행 당한 B씨가 고통스럽다는 듯 발을 구르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B씨는 이날 폭행으로 치아 8개와 갈비뼈 3개가 부러져 한 달 가까이 입원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조사 결과, 당시 A군은 술에 취한 상태였으며 '자신을 쳐다봐 기분이 나빠 때렸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군은 과거에도 이미 범죄를 저지른 바 있어 보호관찰 대상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조만간 A군을 소년 재판에 넘긴다는 방침이다.


네이버 TV '뉴스는 YT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