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인기가요' 故 문빈 추모...앵콜 무대 대신 검정옷 입고 묵념

'인기가요'가 그룹 아스트로 멤버 고(故) 문빈을 추모했다.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인기가요'에서 고(故) 문빈을 애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23일 SBS '인기가요' 4월 넷째 주는 그룹 아이브의 'I AM'이 1위를 차지했다.


이날 1위 후보로는 지수의 '꽃'과 아이브의 'Kitsch', 'I AM'이 올랐으나 'I AM'이 압도적인 수치로 1위의 영광을 안게 됐다.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아이브 멤버 가을은 "영광스러운 상 주신 다이브에게 감사하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는 아이브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아이브는 1위 수상 후 앙코르 무대를 하지 않고 대신 '인기가요' 전 출연진이 문빈을 향한 묵념의 시간을 가졌다.


인사이트SBS '인기가요'


방송 말미 MC 김지은과 도영의 추모도 이어졌다. 김지은은 "안타깝고 가슴 아픈 소식"이라며 그룹 아스트로 문빈의 비보를 전했다.


도영은 "항상 환한 미소와 밝은 에너지를 주신 분이라 이 사실이 더 믿기지 않는다. 무대 위에서 더 빛났고 열정적이던 그의 모습을 영원히 기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문빈은 지난 19일 오후 8시 10분께 서울 강남구 자신의 자택에서 25세 일기로 생을 마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