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전여친 폭로에 "바람 피웠다" 인정한 유명 게임 유튜버, 결국 활동 중단 선언

유튜브 구독자 27만 명을 보유한 유명 유튜버 A씨가 전 여자친구의 폭로를 인정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유튜브 구독자 약 27만 명을 보유한 게임 유튜버 A씨가 다수의 여성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는 사실을 인정했다.


23일 A씨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 속에서 A씨는 "저는 여자친구가 있는 상태로 다른 여성분과 바람을 피웠으며, 이를 시인하고 인정합니다"라고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JTBC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그는 "지난 2년간 유튜브를 시작하고 정신 상태가 온전치 못했던 것 같습니다. 실망시켜드려서 죄송합니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A씨는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고 거듭 사과하며, 유튜브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선언했다.


앞서 A씨의 전 여자친구는 그가 자신과 교제하던 중 다른 여성과 바람을 피웠으며 다수의 여성 팬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었다고 폭로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iHQ drama, MBN '리치맨'


이후 A씨는 자신의 채널에 있는 모든 영상과 커뮤니티 글을 삭제했으며, 그의 팬카페 또한 폐쇄된 상태다.


그의 팬들은 해당 소식을 듣고 큰 충격을 받았다.


한편, A씨는 유튜브뿐 아니라 트위치 스트리머로도 활동하며 인지도를 끌어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