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눈치 보다가 주방장 박서준 화장실 간 사이 첫 핫도그 도전한 BTS 뷔

'서진이네' 출연 중인 BTS 뷔가 첫 핫도그 도전에 성공했다.

인사이트tvN '서진이네'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BTS 뷔가 주방장 박서준 대신 첫 핫도그를 만드는 데 성공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서진이네’에서는 마지막 영업에 나선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뷔는 반반 핫도그 포장 주문서를 받아봤고 담당 박서준이 부엌에서 사라졌다.


뷔는 여태 박서준이 튀긴 핫도그를 튀김기에서 꺼내거나 소스 뿌리기 밖에 해보지 못했다.


인사이트tvN '서진이네'


주방장 박서준이 화장실 간 사이 손님을 기다리게 할 수 없었던 뷔는 자신이 직접 핫도그를 만들기로 했다.


뷔는 떨리는 손으로 소시지와 치즈를 꽂았다.


뷔는 "다음에는 어떻게 하는지 모르는데"라며 정확하게 만드는 순서를 시뮬레이션 후 박서준에 빙의에 핫도그 반죽을 묻히고 빵가루까지 얹어 기름에 핫도그를 집어넣었다.


인사이트tvN '서진이네'


이때 뒷주방에 컴백한 박서준은 "네가 했어?"라며 고개를 끄덕였고 뷔는 "걱정이야. 한국에서 연습할 때도 이건 안 해봤어"라고 말했다.


완성된 핫도그는 치즈가 튀어나와 뿔이 났지만 완벽한 모습을 자랑했다.


웃음 지은 뷔는 핫도그에 설탕과 소스를 뿌리고 첫 핫도그를 박서준에게 자랑한 후 포장해 내보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