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광주서 장애노인 '전기톱'으로 위협하고 기초수급비 갈취한 남성 체포

50대 남성이 전기톱 등 흉기로 장애를 앓고 있는 70대 노인의 기초생활수급비를 갈취한 사실이 전해졌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장애를 가진 노인을 상대로 흉기를 휘둘러 기초생활수급비를 갈취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0일 광주 서부경찰서는 50대 남성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전날(19일) 오후 8시 50분께 A씨는 광주 서구 쌍촌동 한 영구임대아파트에서 경찰관을 흉기로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그는 경찰이 여러 차례 경고했음에도 흉기를 버리지 않고 저항하다 결국 테이저건에 맞고 체포됐다.


경찰은 A씨가 이웃인 70대 노인 B씨를 상대로 금품을 갈취한다는 정황을 포착했다. 이후 악성 폭력 전담팀을 보내 사실관계 파악에 돌입했다.


사건 당일 A씨는 B씨 집을 찾아온 사복 차림의 형사들이 경찰관인 줄 모르고 흉기로 위협했다. A씨는 형사들이 신분을 밝힌 뒤에도 난동을 이어갔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그는 형사들이 찾아오기 전 시동을 켠 전기톱과 흉기를 양손에 들고 B씨를 위협했다. B씨 집에 찾아온 60대 요양보호사를 상대로도 행패를 부렸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A씨는 B씨에게서 생필품은 물론 적금 수백만 원까지 갈취했다. B씨가 장애인이고, 자신보다 힘이 약한 여성인 점을 이용하고 이 같은 행동을 저지른 것이다. 그동안 B씨는 보복이 두려워 주변에 피해 사실을 알리지 못했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은 A씨의 행동이 두고 '악질적인 장기 범행'으로 판단했다. 이어 아직 밝혀지지 않은 폭행이나 학대 등 자세한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피해자인 B씨를 보호하고, 지원할 방안을 찾고 있다고 전해졌다. 경찰은 보복 범죄를 우려해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