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3 23℃ 인천
  • 24 24℃ 춘천
  • 22 22℃ 강릉
  • 24 24℃ 수원
  • 24 24℃ 청주
  • 24 24℃ 대전
  • 23 23℃ 전주
  • 24 24℃ 광주
  • 24 24℃ 대구
  • 23 23℃ 부산
  • 26 26℃ 제주

'개콘' 출신 개그맨 "괴사성췌장염으로 30kg 빠져...다신 아프기 싫다"

KBS2 '개그콘서트'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린 개그맨 송필근이 괴사성췌장염으로 몸무게 30kg이 빠졌다고 고백했다.

인사이트KBS2 '개그콘서트'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괴사성 췌장염 투병 소식을 전한 개그맨 송필근이 근황을 알렸다.


19일 송필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괴사성췌장염으로 의도치 않게 30kg 감량하고 돌아온 송필근이다"라고 팬들에게 인사했다.


송필근은 "많은 분들이 걱정해 주시고 궁금해하셔서 소식 올린다"라며 "전 무사히 퇴원해서 통원 치료하고 있다"라고 했다. 



이어 그는 "사실 며칠 됐는데 매일 아픈 글만 올리고 병 이야기만 기사화되는 게 마음에 걸려서 조용히 있었다"라고 털어놨다.


다행히도 송필근의 건강 상태는 많이 호전됐다. 수치들도 대부분 정상이고, 수술 부위도 잘 아물어 가는 중이라고 한다.


송필근은 "주위에 많은 사람들이 있다는 걸 다시 한번 깨닫게 된 경험이었다. 살면서 4개월 입원을 해볼 줄이야. 다시는 아프고 싶지 않다. 여러분도 건강 조심해라"라고 당부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 송필근은 투병하면서 30kg이 빠져 홀쭉해진 모습이지만, 밝게 미소 짓고 있어 팬들은 걱정을 한시름 덜었다.


누리꾼은 "항상 건강하길 바란다", "다시 맛있는 거 많이 먹고 살찌워 달라", "앞으로 행복하길 바란다" 등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한편 송필근은 지난 2012년 KBS 27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그는 KBS2 '개그콘서트'에서 직장인들의 애환을 노래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