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루이 비통, 오는 4월 29일 한강 잠수교서 하우스 최초의 프리폴 패션쇼 연다

루이 비통이 서울 한강 잠수교에서 하우스 최초의 프리폴 패션쇼를 오는 29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루이 비통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루이 비통이 서울 한강 잠수교에서 하우스 최초의 프리폴 패션쇼를 오는 29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를 통해 루이 비통은 한국과의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며 의미 있는 협력 관계를 전폭적으로 확대한다.


루이 비통이 1991년 서울에 첫 번째 매장을 오픈한 이래 서울의 문화적 역동성은 루이 비통의 지속적인 창조적 영감의 원천이었으며, 이후 '비행하라, 항해하라, 여행하라(Volez, Voguez, Voyagez Louis Vuitton)' 전시 및 서울을 다루는 루이 비통 출판사의 다양한 서적을 비롯해 현대 건축의 거장 프랭크 게리의 국내 건축물 1호인 '루이 비통 메종 서울'에 이르기까지 한국과의 긴밀한 동행을 이어오고 있다. 


이에 루이 비통은 역사와 미래가 공존하는 상징적인 공간이자 서울의 정서가 담긴 한강을 루이 비통의 첫 프리폴 패션쇼 개최지로 선정했다.


루이 비통의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 피에트로 베카리는 "전 세계가 주목하는 문화 허브인 서울에서 루이 비통의 첫 프리폴 패션쇼를 함께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한강 잠수교 위에서 선보이는 런웨이야말로 역사의 흐름 속에서 끝없이 '다음(next)'을 제시하는 세계적인 글로벌 도시와 브랜드의 공통 가치를 가장 아름답게 구현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번 루이 비통 프리폴 패션쇼는 2023-2024년 한국 방문의 해를 맞아 해외 관광객과 서울 시민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모두의 문화 행사로 진행된다. 


루이 비통은 자사 SNS 채널 및 서울 곳곳에 설치된 LED 스크린을 통해 패션쇼를 전 세계에 생중계하고, 100여 명의 관련 전공 학생을 패션쇼 현장에 초청해 특별한 시간을 함께할 예정이다. 


더불어,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의 황동혁 감독이 크리에이티브 어드바이저로 쇼 컨셉 및 시노그래피 디자인에 참여하는 등 패션계를 넘어 전 세계 문화예술계의 이목이 집중될 전망이다.


한편, 루이 비통은 이번 패션쇼를 기점으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서울의 아름다움과 한강의 특별함을 세계에 알리는 활동을 이어 나간다. 


그 일환으로 루이 비통은 오늘(19일) 서울특별시 및 한국관광공사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외에도 '루이 비통 시티 가이드' 컬렉션 '서울' 편에 한강 관련 컨텐츠를 새롭게 담아내고 차 없는 잠수교 '뚜벅뚜벅 축제'에 서울시민과 함께하는 북 키오스크를 설치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계획 중이다. 


김의승 서울특별시 행정1부시장은 "이번 협약은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서울의 대표 관광자원인 '한강'의 아름다움을 전 세계에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한국관광공사, 루이 비통 코리아의 노하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2023년을 해외 관광객 3천만 명 시대를 여는 서울관광 재도약의 해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국관광공사 김장실 사장은 "한국이 가진 차별화된 K-콘텐츠의 매력이 글로벌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으며, 한국방문의 해 기간 중 개최되는 다양한 문화·예술 행사들은 한국의 문화적 정체성과 진정성을 가감 없이 보여줄 것"이라며, "서울특별시, 루이 비통과의 3자 MOU는 방한 매력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로써 유의미한 성과를 내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