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수지, 138억대 부동산 재벌 등극...시세차익 70억 예상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상당한 시세 차익을 거두며 138억 원대 부동산 재벌에 등극했다.

인사이트YouTube '디글 :Diggle'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어마어마한 시세 차익을 거두며 '부동산 재벌'에 등극했다.


지난 17일 tvN 유튜브 채널 '디글'에 올라온 '프리한 닥터'에 따르면 수지는 서울 강남구 소재의 꼬마 빌딩과 고급 빌라를 보유하고 있다.


앞서 지난 2016년 수지는 강남구 삼성동에 있는 꼬마빌딩을 단독 명의로 37억 원에 매입했다. 당시 23살이었던 수지는 17억 원을 대출받았고, 20억 원은 현금으로 완납했다.


인사이트YouTube '디글 :Diggle'


수지의 꼬마빌딩은 지하 2층, 지상 5층 규모로, 대지면적은 218㎡, 연면적은 616㎡다.


현재 수지는 해당 건물의 임대수익으로 월 1,500만 원을 벌어들이고 있다. 해당 건물의 현 시세는 약 80억 원을 호가하는 것으로 평가됐다.


수지는 2017년 본인 명의로 논현동 고급 빌라를 30억 9천만 원에 사들였다. 그가 매입한 호실은 전용면적 277㎡(83평)로, 방 4개, 욕실 3개, 드레스룸 1개로 구성됐다.


인사이트YouTube '디글 :Diggle'


방송에서는 해당 빌라의 시세가 약 58억원까지 올랐다고 전했다.


7년간 수지가 꼬마빌딩, 고급빌라의 부동산 투자를 통해 얻은 것으로 추정되는 시세 차익은 단순 계산으로도 총 70억원에 이른다.


인사이트YouTube '디글 :Diggle'


수지 소유의 부동산 가치가 매년 10억 원씩 오른 셈이며 누리꾼은 "진짜 영앤리치 그 자체네", "갓물주가 따로 없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수지는 넷플릭스 시리즈 '이두나!'로 돌아온다. '이두나!'는 평범한 대학생 원준이 셰어하우스에서 화려한 K-POP 아이돌 시절을 뒤로하고 은퇴한 두나를 만나게 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로맨스 드라마다.


YouTube '디글 :Digg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