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MZ세대 부부, 이혼 변호사 만날 때 엑셀표 가져와"...이유가 정말 의외다

육아와 가사 분담도 엑셀로 철저하게 나눠서 부당한지를 따지고 결국 이혼 절차를 밟는 경우도 있다.

인사이트YouTube '부읽남TV_내집마련부터건물주까지'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MZ세대 사이에서 일명 '반반 결혼'을 하는 사례가 최근 늘어났다. 하지만 이로 인한 부작용으로 이혼하는 부부도 많아지고 있다.


지난 10일 유튜브 채널 '부읽남TV_내집마련부터건물주까지'에는 13년 차 박은주 이혼 전문 변호사와의 인터뷰 영상이 게재됐다.


박 변호사는 30대 중후반의 부부가 이혼하는 가장 큰 이유로 '돈 문제'를 꼽았다.


이전처럼 누가 돈을 잘 벌고, 못 벌고 같은 문제가 아니라 '생활비 분담'에서 문제가 생긴다고 지적했다.


인사이트YouTube '부읽남TV_내집마련부터건물주까지'


결혼식 비용, 혼수 비용 등을 반반씩 내는 것은 물론이고 이후 생활비까지 반반씩 부담하는 MZ세대 부부가 많다고 한다.


공동 생활비 통장을 만들어 일정 비율의 금액을 이체하고 함께 사용한 뒤 엑셀로 정리하며 살아가다 보니 계획과 틀어지는 경우가 있어 다툼이 생기고 이혼을 결심하게 되는 것이다.


박 변호사는 "공동 생활비는 공동을 위해서만 써야 하는데 개인을 위해 쓰는 일이 생긴다. 예를 들어 화장품을 사거나 미용실을 가면 난리가 나는 거다"며 "심지어 처갓집을 갈 때 주유비를 누가 부담할 것인가도 문제가 된다"고 말했다.


나아가 아이가 생길 경우 돈 뿐만 아니라 육아와 가사 분담에서도 갈등이 생긴다고 한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박 변호사는 "육아와 가사 분담도 엑셀로 철저하게 나눠서 부당한지를 따지고 결국 이혼 절차를 밟는 경우도 있다"고 말했다.


해당 영상이 화제가 되자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실제 한 부부의 가사 분담 엑셀표가 올라오기도 했다.


표에서는 건조기에서 빨래를 누가 꺼낼 지, 아이들의 얼굴, 손, 발은 누가 닦이며 샤워는 누가 시킬 지까지 철저하게 나뉘어진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이같은 사례에 누리꾼들은 "더 결혼하기 싫어진다", "저렇게 살 바에는 결혼을 안 하는 게 낫겠다" 등의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YouTube '부읽남TV_내집마련부터건물주까지'ㅇ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