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고무줄 다 늘어나"...10년 전 노홍철이 준 '애착바지' 아직도 입고 있는 유재석 (+영상)

방송인 유재석이 '무한도전' 때 동료 노홍철에게 선물 받은 잠옷을 아직까지 입고 있다고 밝혔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방송인 유재석이 근 10년 동안 입고 있는 '애착 바지'를 공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팬미팅을 하기 위해 필리핀 마닐라로 떠난 출연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은 멤버들을 한 명씩 깨우는 미션을 수행하기 위해 양세찬과 함께 전소민이 있는 방으로 향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자신의 방에 온 유재석을 본 전소민은 "오빠 이거 잠옷이냐. 나 이거 안다. 오빠가 가지고 다니는 애착 바지다"라며 유재석의 귀여운 잠옷 바지를 언급했다.


전소민은 짧아서 발목이 다 보이는 유재석의 바지를 보며 "항상 오빠는 왜 바지를 작게 입냐"라고 묻기도 했다.


이에 유재석은 멋쩍게 웃으며 "바지가 오래돼서 고무가 탄력이 없다. 집에도 (다른 잠옷이) 있는데 이게 좋다. 아내도 왜 이걸 입냐고 한다"라고 대답했다.


인사이트SBS '런닝맨'


그는 과거 MBC '무한도전'을 촬영할 때 방송인 노홍철이 선물로 준 바지라고 설명했다.


유재석은 '무한도전'에서도 해당 바지를 입고 있는 모습이 공개된 적 있다고 덧붙였다.


해당 장면을 본 시청자들은 "유재석도 바지를 10년씩 입다니", "절약 정신 대박이다", "진짜 계속 손이 가는 옷이 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네이버 TV '런닝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