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 25℃ 서울
  • 25 25℃ 인천
  • 25 25℃ 춘천
  • 24 24℃ 강릉
  • 26 26℃ 수원
  • 30 30℃ 청주
  • 30 30℃ 대전
  • 30 30℃ 전주
  • 29 29℃ 광주
  • 31 31℃ 대구
  • 26 26℃ 부산
  • 30 30℃ 제주

하이트진로, 미국 스포츠 마케팅 강화하며 '뉴욕 레드불스'와 공식 후원사 계약했다

하이트진로가 글로벌 소주 브랜드 '진로'의 인지도 확대를 위해 미국 스포츠 마케팅 강화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하이트진로가 글로벌 소주 브랜드 '진로'의 인지도 확대를 위해 미국 스포츠 마케팅 강화에 나선다고 12일 밝혔다. 


전략 국가인 미국 내 인기 스포츠 종목 후원을 통해 현지인을 넘어 전세계인을 대상으로 직·간접적으로 브랜드를 홍보, 젊고 건강한 이미지를 구축한다는 전략이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3월 31일 메이저리그 축구팀 중 뉴욕을 본거지로 하는 명문 축구 구단 '뉴욕 레드불스'와 공식 후원 계약을 맺었다. 이로써 뉴욕 레드불스 축구팀의 홈구장인 '뉴욕 레드불스 아레나'를 찾는 2만 5천명의 관중에게 구장 내 '진로 사이드라인 바'에서 진로소주 칵테일을 선보이게 된다. 


대형 전광판과 구장 곳곳의 TV 화면, 그리고 관중석을 회전하는 LED 광고 화면에도 진로 브랜드가 계속 노출될 예정이다. 광고 판넬의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면 소주 제품 정보 및 가까운 판매처 정보도 누구나 쉽게 얻을 수 있다.


스포츠 마케팅 외에도 미국 시장 공략을 위해 현지 유통 채널 확대에 중점을 두고 '소주 세계화'에 다가서고 있다. 


현지 주류 유통 체인 입점에 주력하였고, 작년까지 토탈 와인 134개 매장, 베브모 169개 전체 매장, 스펙스 200개 전체 매장에 입점했다. 또한, 지난해 코스트코 17개 매장, 타킷 15개 매장 입점을 시작으로 대형 유통 채널 신규 입점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2022년 미주 지역 소주 수출액은 전년대비 82.4% 증가했다.


하이트진로 황정호 해외사업본부 총괄전무는 "과거 교민과 여행객 위주였던 미국 시장 내 소주 판매가 지금은 현지인 음용 비율이 높아지며 소주 현지화에 다가서고 있다"며 "앞으로도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증류주로서 국가별 차별화 전략으로 K-소주의 세계화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