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3 23℃ 서울
  • 22 22℃ 인천
  • 22 22℃ 춘천
  • 20 20℃ 강릉
  • 23 23℃ 수원
  • 20 20℃ 청주
  • 19 19℃ 대전
  • 22 22℃ 전주
  • 20 20℃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1 21℃ 제주

'슈돌' 나오고 높아진 유명세 때문에 트라우마 겪었던 사랑이

추성훈이 딸 추사랑이 트라우마를 겪은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추성훈이 딸 추사랑이 트라우마를 겪은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넷플릭스 '피지컬: 100'으로 큰 사랑을 받은 추성훈과 윤성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이날 추성훈은 '슈퍼맨이 돌아왔다' 시절 많은 사랑을 받았던 딸 사랑이 근황을 전해 이목을 끌었다.


그는 "사랑이가 정말 많이 컸다"라며 "곧 중학교에 간다. 엄마 닮아서 팔다리도 엄청 길다"라고 딸바보 면모를 보였다.


다만 "사랑이는 한국에서 인기가 정말 많다는 것을 알고 있냐?"는 질문에 "이제 슬슬 알고 있다. 사실 사랑이가 그것 때문에 트라우마가 있었다"고 털어놨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길을 걷다보면 모르는 사람도 자신을 알아본다는 사실이 두려웠던 사랑이. 추성훈은 "이제는 그렇게 사람들이 사랑을 해주는 이유를 차근차근 설명했고, 사랑이도 받아들이고 요즘은 모르는 사람에게도 인사를 다 한다"고 말했다.


또한 추성훈은 "추사랑의 남자친구가 인사 왔는데 마음에 안 들면 어떻게 할 거냐"라는 이진호의 질문에 "너 같은 놈을 데려오면 끝나는 거다. 한 번에 끝내주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JTBC '아는 형님'


한편 추성훈 딸 사랑이는 과거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지난해에는 tvN 스토리 '이젠 날 따라와'를 통해 훌쩍 큰 근황을 공개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