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유튜버 구제역, 이근에게 "격투기 한판 붙자" 맞대결 제안

유튜버 구제역이 자신감을 보이며 이근 전 대위에게 격투기를 제안했다.

인사이트재판 받고 나오는 이근 전 대위 / 뉴스1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우크라이나 전쟁에 참전했다가 여권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근 전 대위가 첫 재판을 마치고 법정을 나오며 유튜버 구제역과 실랑이를 벌였다.


이날 이 전 대위는 구제역에게 한 차례 주먹질을 하고 그의 핸드폰을 바닥에 던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가운데 구제역이 공개적으로 맞대결을 제안했다.


21일 유튜버 구제역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이 전 대위를 언급하며 장문의 글을 남겼다.


인사이트YouTube '구제역'


구제역은 "저는 소인배다. 돌아가신지 한 달 된 어머니가 모욕당했을지라도 참고 견뎌야 하는 게 대인배의 자세라면 저는 평생 소인배로 살겠다"며 "제가 질 게 뻔한 싸움일지라도 이근의 얼굴에 주먹 한방 날리고 싶다"고 했다.


이어 이씨에게 "우리 어머니를 모욕한 당신을 용서하지 못하겠다"며 "승패 여부에 관계없이 당신이 저의 제안에 응해주신다면 두 번 다시 당신을 언급하지 않고 당신을 폭행으로 고소한 사건도 취하하겠다"고 말했다.


구제역은 "당신이 좋아하는 방식으로 붙어줄 테니 남자라면 빼지 말고 저랑 로드FC 무대 위에서 한판 붙자"며 로드FC 정문홍 대표에게 자신과 이근의 매치업을 주선해달라고 부탁했다.


인사이트YouTube '구제역'


또한 구제역은 유튜브 카란큘라의 채널에 출연해 이근과 스파링을 하면 이길 자신 있냐는 질문에 "이길 수 있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그러면서 "특수부대 출신 사람들이 격투기 프로 무대에 많이 나왔다. 그렇게 따진다면 그분들이 다 챔피언 먹었어야죠"라며 "일반인 수준에서는 체급 그리고 야수의 심장 이런게 더 중요하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이근을 향해 "저는 주짓수를 수련하는 사람이다. 결코 일반인을 때려서는 안된다"며 "그러나 이근의 천인공노할 행위는 나의 다짐을 어기게 했다. 기자들이 당신을 살린 줄 알아라"는 내용의 영상 편지를 남긴 바 있다.


인사이트YouTube '구제역'


앞서 지난 20일 구제역은 법정을 나서는 이 전 대위를 촬영하며 "신용불량자로 6년을 지냈는데, 채권자에게 미안하지 않냐" 등의 질문을 했다. 


반복된 질문에 이 전 대위는 화를 내고 욕설을 하며 폭행을 가했고, 법원 밖에서도 구제역의 질문이 이어지자 "X 까. 이 XX야"라며 핸드폰을 던졌다.


그간 구제역은 이 전 대위와 관련된 의혹을 수차례 제기한 바 있다. 


이에 지난해 12월 이 전 대위는 "또 하나의 입만 터는 방구석 렉카 XX. 비만 루저가 그 의자에서 일어나기도 힘들어서 거짓으로 날 깎아내리냐. 네 부모님도 참 한심하겠다"며 강도 높은 비난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