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SUV 차량 이끌고 '나홀로' 차박 여행하던 남성 숨진 채 발견...일산화탄소 중독 추정

나홀로 차박 여행을 하던 한 남성이 강원도 섬강 인근 SUV 차량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차를 이끌고 '나 홀로' 여행을 하던 5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됐다.


20일 소방당국은 지난 19일 밤 11시 54분께 강원 원주 문막읍 반계리 섬강 인근에 주차된 SUV 차량 뒷좌석에서 A(54)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소방대원들은 "혼자 캠핑을 간 A씨가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라는 신고를 받고 수색에 나섰다.


섬강 일대를 수색하던 중 A씨가 숨져 있는 모습을 확인하게 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사고 현장을 조사한 경찰은 타살 혐의점이 없는 것을 확인했다.


차량 내부 상황으로 미뤄 봤을 때 A씨가 난방 기구를 켜놓고 잠에 들었다가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숨졌다고 보고 있다.


현재 보다 더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에 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한편 일산화탄소는 무색·무취여서 공기 중에 퍼져 있어도 알 수가 없다.


산소와 비교했을 때 헤모글로빈과 240배 빠른 속도로 반응하는 물질이다. 이 때문에 대단히 위험성이 높은 물질이다.


전문가들은 밀폐된 공간에서는 절대 석유난로 및 석탄연료 등 온열기구를 사용하지 말라고 권고한다.


차박 캠핑을 할 경우 주기적으로 환기를 하고 '일산화탄소 경보기'를 항상 휴대해 사고를 방지하는 것이 권고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