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그립감 좋다"...'더 글로리' 박연진이 손명오 내려친 술병 '당근마켓'에 5만원에 나왔다

넷플릭스 '더 글로리'에서 박연진이 손명오를 내려친 술병과 유사한 제품이 당근마켓에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인사이트넷플릭스 '더 글로리'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넷플릭스 오리지널 '더 글로리'에 등장했던 술병과 같은 상품이 '당근마켓'에 올라왔다. 


최근 국내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중고거래 플랫폼 '당근마켓'에 더 글로리' 속 박연진(임지연 분)이 손명오(김건우 분)를 가격할 때 사용했던 술병이 거래 상품으로 게시됐다. 


상품을 올린 A씨는 "더 글로리 박연진 손명오 둔기 팝니다"라는 제목과 함께 '로얄 살루트 38년산' 술병 사진을 공개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당근마켓에서는 무알콜을 포함한 모든 주류 판매를 금지하고 있다. A씨는 내용물이 빈 공병을 판매하기 위해 올린 것으로 추정된다. 


판매가격은 5만원이다. 


A씨는 "그립감 좋다. 연약한 여성분이 휘두르기에 딱 좋은 사이즈"라며 "나이스한 개 XX도, 그냥 개XX도 단 2방이면 보낼 수 있다. 방범용품으로 추천 드린다"며 드라마의 한 장면을 소개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넷플릭스 '더 글로리'에서 박연진이 둔기로 사용한 술병에는 로얄 살루트 '62건 살루트'라는 라벨이 붙어 있다. 


영국 왕실 행사 중 가장 높은 수준의 경의를 표하는 '62발의 예포'에서 영감을 얻은 것으로 2010년 출시 당시 약 400만원에 판매됐다. 


다만 실제 '62건 살루트' 병은 드라마 속에 등장한 제품과 외관·뚜껑이 다르다. 드라마에서는 65만원대로 알려진 로얄살루트 38년산에 '62건 살루트' 라벨만 따로 붙인 것 아니냐는 추측이 나온다. 


인사이트넷플릭스 '더 글로리'


누리꾼들은 "사진으로 보니 진짜 맞으면 아플 것 같다", "진짜 둔기다", "비싼 술은 병도 튼튼하구나", "로얄살루트 38년산도 실제로 비싸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순위 집계 사이트인 플릭스 패트롤에 따르면 '더 글로리' 파트2는 전날 기준 넷플릭스 TV 프로그램 부문 전 세계 1위에 올랐다. 


'더 글로리'는 유년 시절 폭력으로 영혼까지 부서진 문동은(송혜교 분)이 온 생에 걸쳐 치밀하게 준비한 복수극을 펼치는 드라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