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 2℃ 서울
  • 3 3℃ 인천
  • 1 1℃ 춘천
  • 5 5℃ 강릉
  • 3 3℃ 수원
  • 4 4℃ 청주
  • 4 4℃ 대전
  • 6 6℃ 전주
  • 6 6℃ 광주
  • 5 5℃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이젠 일요일에도 '택배' 받는다...CJ대한통운이 작심하고 낸 서비스

CJ대한통운이 구매자와 판매자들을 위한 배송 서비스인 '오네'를 론칭했다.

인사이트CJ대한통운


CJ대한통운이 론칭한 새로운 서비스 '오네'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CJ대한통운이 모든 배송서비스를 아우르는 통합 브랜드 '오네(O-NE)'를 출시했다.


6일 CJ대한통운은 판매자와 구매자를 잇는 모든 배송서비스를 아우르는 통합 브랜드 '오네(O-NE)'를 론칭했다고 밝혔다.


대한통운이 론칭한 '오네(O-NE)'는 '최초·최고·차별화'라는 CJ그룹 경영철학과 판매자와 구매자를 아울러 '모두를 위한 단 하나(ONE)의 배송 솔루션'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또한 '내가 주문한 상품이 언제든, 어디서든, 무엇이든 오네'라는 의미도 있다.


오네에서는 택배 서비스와 다양한 도착 보장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다.


오늘 주문하면 내일 반드시 도착하는 '내일 꼭! 오네', 내일 오전 7시 전 새벽에 받는 '새벽에 오네', 주문 당일에 받는 '오늘 오네' 서비스 등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tvN '갯마을 차차차'


새벽 배송, 익일 배송 등 다양한 배송 시스템에 '일요일 택배'서비스까지 가능해진다


또한 CJ대한통운은 구매자가 일요일에도 택배를 받을 수 있는 '일요일 오네'서비스까지 올해 상반기에 출시할 예정이다.


CJ대한통운 측은 오네를 통해 판매자들이 다양한 시간대별 배송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으며, 구매자 역시 배송 선택권이 더 넓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익일 도착 보장 서비스인 '내일 꼭! 오네'의 경우에는 도서, 산간 지역 등 지리적 제한이 있는 경우를 제외하면 전국의 90% 이상 지역에 다음날 배송이 보장된다.


인사이트CJ대한통운


또한 당일 배송 서비스인 '오늘 오네'는 서울 전역에 걸쳐 실시되며, 새벽 배송 서비스인 '새벽에 오네'는 수도권과 충청권에 서비스를 제공한다.


CJ대한통운 택배·이커머스 부문 신영수 대표는 공식 입장을 통해 "통합 배송브랜드 '오네' 론칭을 기반으로 고객들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가는 한편 일상생활의 편리함과 즐거움을 제공할 수 있도록 배송서비스 수준도 더욱 높일 것"이라고 얘기했다.


신 대표는 "첨단기술을 바탕으로 한 변화와 혁신을 통해 배송 시장을 선도하고 물류산업의 패러다임을 전환해 나가겠다"라며 의지를 드러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