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7 7℃ 서울
  • 4 4℃ 인천
  • 5 5℃ 춘천
  • 4 4℃ 강릉
  • 6 6℃ 수원
  • 5 5℃ 청주
  • 5 5℃ 대전
  • 5 5℃ 전주
  • 8 8℃ 광주
  • 7 7℃ 대구
  • 8 8℃ 부산
  • 8 8℃ 제주

김건희 여사가 순방가 외국 정상들에게 압도적으로 많이 받은 질문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윤대통령 없이 단독으로 디자인계 신년인사회에 참석했다

인사이트김건희 여사가 31일 경기도 성남시 코리아디자인센터에서 열린 디자인계 신년인사회에 참석했다./ 대통령실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여사가 윤 대통령 없이 단독으로 디자인계 신년인사회에 참석했다.


31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 코리아디자인센터에서 열린 디자인계 신년인사회에 김건희 여사가 참석해 축사를 했다. 


김 여사는 덕담에서 "최근 해외 순방을 다니다 보니 해외 정상들이 압도적으로 저에게 하는 질문이 한국 디자인 또는 한국 문화 또는 한국 패션에 대해 지속적으로 물어보고 관심을 가진다"고 밝혔다.

인사이트김건희 여사 /뉴스1 


이어"그만큼 한국 디자인은 국내에서의 문제가 아니라 세계의 중심 속에서 많은 기대와 성원 속에 있다는 걸 알게 됐다"며 "우리 디자이너분들이 세계 중심에 있는 그런 기대 속에 항상 계신다는 것을 잊지 않으셨으면 좋겠다"고 격려했다. 


그러면서 "제가 이 자리에 이렇게 오늘같이 참석할 수 있게 돼 개인적으로는 굉장히 감격스럽고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저를 초대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김 여사는 행사를 주최한 한국디자인단체총연합회를 비롯해 단체 관계자들과도 두루 인사를 나누며 참석자들과 축하 떡 케이크 커팅식도 함께 했다.


인사이트김건희여사가 참석자들과 떡 케이크를 커팅하고 있다 /대통령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김 여사의 신년 인사회 단독 참석과 관련해 "전문가, 또 기획자로서의 여정이 있기 때문에 공감대를 확산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김여사의 대외 행보에 관해서는 "사회적 약자, 어려운 분들 등 대통령이 함께하지 못하는 행사와 격려의 자리를 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김 여사 활동 확대에 따른 제2부속실 설치 가능성에 대해선 여전히 선을 그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