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 0℃ 서울
  • -2 -2℃ 인천
  • -2 -2℃ 춘천
  • 1 1℃ 강릉
  • -1 -1℃ 수원
  • -2 -2℃ 청주
  • -2 -2℃ 대전
  • 1 1℃ 전주
  • 1 1℃ 광주
  • 2 2℃ 대구
  • 4 4℃ 부산
  • 6 6℃ 제주

설날에 한일전 승리...안세영, '세계 1위' 역전승으로 꺾고 금메달 목에 걸었다

한국 여자 배드민턴 간판스타이자 세계 랭킹 4위인 안세영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인사이트Instagram 'a_sy_2225'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한국 여자 배드민턴 간판스타이자 세계 랭킹 4위인 안세영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세계 랭킹 1위인 일본의 야마구치 아카네를 꺾고 시상대 맨 위에 섰다.


22일(한국 시간) 안세영은 인도 뉴델리에서 펼쳐진 2023 인도오픈 배드민턴 선수권대회에서 우승했다.


인사이트뉴시스


안세영은 여자 단식 결승에서 야마구치 아카네에게 세트스코어 2-1로 역전승했다.


앞서 안세영은 지난 15일 말레이시아 오픈 결승에서 야마구치에게 패배했었다.


이날의 승리로 안세영은 일주일 만에 설욕에 성공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야마구치의 4연패를 끊는 데에도 성공했다.


인사이트Instagram 'a_sy_2225'


경기 초반 안세영은 상대의 강력한 스매싱에 고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야마구치의 실수를 틈타 정교한 스매싱으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기세를 탄 안세영은 야마구치를 몰아붙였고, 상대의 실책까지 더해 결국 3세트는 21-12로 승리했다.


안세영은 설날에 세계 랭킹 1위를 꺾으며 한일전 승리를 거머쥐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