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6 16℃ 서울
  • 8 8℃ 인천
  • 16 16℃ 춘천
  • 15 15℃ 강릉
  • 16 16℃ 수원
  • 13 13℃ 청주
  • 13 13℃ 대전
  • 11 11℃ 전주
  • 13 13℃ 광주
  • 16 16℃ 대구
  • 18 18℃ 부산
  • 16 16℃ 제주

"암 전이돼서 죽지"...갑상선암 극복한 박소담이 새해부터 받은 '악성 DM' 수준

설날 당일에 박소담의 인스타그램에 악성 메시지를 보낸 악플러가 많은 누리꾼의 비판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imsodamm'


박소담 인스타 DM창 테러한 악플러


[인사이트] 정은영 기자 = 배우 박소담이 악플러에게 받은 인스타그램 DM을 공개했다.


22일 박소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안녕하세요. 새해부터 직접 제 인스타그램에 찾아와주시고 감사합니다"라는 글귀와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지난 2020년부터 여러 차례 박소담에게 악성 DM을 보냈던 A씨의 메시지가 담겼다.


인사이트Instagram 'imsodamm'


A씨는 지난 2020년 9월 박소담에게 "못생긴 X아. 저 얼굴이 여주인공이라니 양심 좀 가져라. 악플 감수하고 XX이가 남자주인공이라 좋더냐. 세상 좋아졌네"라는 메시지를 보냈다.


이후에도 A씨는 "못생긴 게 꼴에 여주인공. '기생충' 덕으로 본인 주제를 모르네. 넌 인터넷에서 다 까이는 거 모르냐 현실 직시 좀 하자"라며 인신공격을 퍼부었다.


A씨는 설날 당일인 오늘(22)일도 박소담에게 "그냥 암 전이돼서 죽지 못생긴 게 무슨 배우를 한다고"라며 심한 내용의 메시지를 보냈다.



의연하게 대처한 박소담


박소담은 "앞으로 더 활발한 활동 하겠습니다. 원본은 저장해 둘게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저 오래오래 건강하게 살고 싶습니다"라며 침착하게 악성 메시지에 대응했다.


해당 메시지가 공개되자 많은 누리꾼은 "박소담이 꼭 고소했으면 좋겠다", "어떻게 저렇게 심한 말을 할 수가 있냐" 등의 반응을 보이며 안타까워했다.


인사이트뉴스1


한편,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지난 2021년 12월 박소담이 갑상선 유두암 진단을 받고 수술을 마쳤다는 사실을 뒤늦게 전했다.


이후 병마를 이겨낸 박소담은 영화 '유령'을 통해 건강한 모습으로 연예계에 복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