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 20℃ 서울
  • 18 18℃ 인천
  • 21 21℃ 춘천
  • 22 22℃ 강릉
  • 20 20℃ 수원
  • 20 20℃ 청주
  • 21 21℃ 대전
  • 19 19℃ 전주
  • 21 21℃ 광주
  • 22 22℃ 대구
  • 19 19℃ 부산
  • 20 20℃ 제주

"단톡방서 '나 대게에 꽂혀서 3일 내내 배달시켜먹었어' 말했다가 '뒷담화' 까였습니다"

한 여성이 친구들에게 '대게'를 3일간 배달 주문해 먹었다고 말했다가 뒤에서 욕을 먹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tvN '혼술남녀'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나 대게에 꽂혀가지고 3일 내내 그것만 시켜 먹었잖아 ㅋㅋㅋ"


단톡방에서 한 친구가 이렇게 말을 했다고 가정해 보자. 당신은 친구의 이 카톡을 보고 무슨 생각이 들겠는가.


저마다 답이 다를 것이다. 그런데 한 여성 누리꾼은 친구들에게 이 말을 했다가 '뒷담화'의 주인공이 됐다고 한다.


지난 20일 한 인기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대게'에 꽂혀서 3일 내내 배달 주문해 먹었다고 친구들에게 이야기했다가 '돈자랑질'하는 사람으로 전락했다는 사연이 전해졌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에펨코리아


사연을 전한 A씨는 3일 전, 단톡방에서 해산밀 이야기가 나왔다며 이야기를 꺼냈다.


그러던 중 대게 이야기가 나왔고, 자신의 집 근처에 10만원 정도면 먹을 수 있는 대게 집이 있다고 말을 했다. 제일 싸서 부담이 적다는 이야기도 덧붙였다.


친구들은 "배달음식인데 10만원이 뭐가 싸"라고 답했다. 무겁지 않은 주제였기에 이야기는 거기서 끝이 났고, 다른 주제로 넘어가게 됐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JTBC '사랑하는  은동아'


며칠 뒤 A씨는 그 단톡방에 "전에 말했던 그 대게 집에서 3일 내내 시켜 먹었어"라며 "이거 생리 전 증후군인가"라고 톡을 남겼다. 친구들은 그 말에 "영앤리치네~"하며 웃어 넘겼다.


그리고 얼마 뒤 A씨는 충격적인 사실을 알게 됐다.


친구들이 A씨가 '돈자랑'을 한다고 뒷담화했다는 걸 알게 됐다. 비싼 대게를 3일 연속 시켜 먹었다고, 돈 많아서 많이 쓴다 자랑한다고 욕을 했던 것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에펨코리아


A씨는 크게 당황했다. 멘탈이 붕괴되기까지 했다.


누리꾼들은 이 사연을 접하고 함께 멘붕했다. 친구들끼리의 소소한 이야기를 어떻게 돈 자랑으로 여길 수 있냐는 반응이 이어졌다.


대부분의 누리꾼이 "'맛있었겠다. 진짜 엄청 꽂혔나 보네'라고 생각하고 넘어갈 것 같다"라고 입을 모았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