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이재명, 28일 검찰 출석...'대장동 특혜' 의혹 조사 받는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해 오는 28일 검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임기수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해 오는 28일 검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18일 서울 망원시장에서 기자들을 만나 "없는 죄도 만들고 있는 죄도 덮으면서 사적 이익을 위해서 검찰권을 남용하는 일부 정치검찰을 국민이 지켜보고 있고 역사가 평가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무 잘못도 없는 저에게 또 오라고 하니, 가겠다"고 말했다.


앞서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1부(부장 엄희준)·3부(부장 강백신)는 이재명 대표 쪽에 설 명절 뒤인 27일 또는 30일에 출석하라고 통보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 대표는 "많은 현안들이 있는 상황에서 주중엔 일을 해야 하니 제가 28일 토요일에 출석하겠다"고 했다.


이어 "우리 당의 국회의원 여러분들은 애정도 많으시고, 관심도 많으시지만 그 시간에 당무에 충실하시고, 국정에 충실하길 바란다. 제가 변호사 한 분 대동하고 가서 당당하게 맞서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이 대표는 "오늘 우리 검찰은 질서유지를 위해 공정하게 권한을 행사하는 게 아니라 자신들 사적 이익을 위해 편파적으로 권력을 남용한다"고 주장했다.


인사이트뉴스1


또 "독재적 행태를 확실하게 보이고 있다"며 "공공개발을 포기해 버린 LH나 공공개발을 하지 않고 민간에 개발 허가해 준 수많은 시·도지사, 시장, 군수는 배임인가"라고 했다.


아울러 대장동 등 의혹 관련 "민간개발을 하지 않고 공공개발해 개발 이익을 조금 더 환수하려 최선을 다해 노력했다"고 정당성을 주장했다.


그러면서 "돈 한 푼 안 들이고 위험 부담 하나도 안 하고 성남시민을 위해 환수한 게 배임죄인가. 뭐 어떻게 하라는 건가"라고 규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