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3 23℃ 인천
  • 26 26℃ 춘천
  • 27 27℃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24 24℃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4 24℃ 제주

중고거래로 5천만원 사기 피해...AOA 출신 권민아가 밝힌 추가 입장

걸그룹 AOA 출신 권민아가 5천만원 사기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는 가운데 추가 입장을 밝혔다.

인사이트Instagram 'kvwowv'


권민아, 5천만원 상당 사기 피해에 추가 입장 밝혀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걸그룹 AOA 출신 권민아가 5천만원 사기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는 가운데 추가 입장을 밝혔다.


18일 권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5천만원을 입금한 게 아니다"라고 억울함에 운을 뗐다. 이어 "물물교환 제안에 서로 마음에 드는 백을 바꾸기로 하다보니 총 5천만원 상당이 됐다"고 바로잡았다.


인사이트Instagram 'kvwowv'


권민아는 "연락처와 성함, 주소를 교환하고 퀵을 주고받기로 했는데 나만 5000만 원치 물건을 약속대로 보내고 상대방은 물건을 받았다"라며 "근데 상대방은 나에게 약속한 물건을 보내지 않고 잠수를 탔다. 나중에 퀵 아저씨께 들어서 알게 됐는데 주소도 다 거짓이었고 연락처로 연락해보니 다른 사람이 받았다"고 털어놨다.


이 때문에 5천만원 상당의 피해를 봤다는 주장을 한 것. 권민아는 "계좌이체로 5000만원 선입금하고 중고 가방 퀵 기다리고 있었다는 게 아니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인사이트Instagram 'kvwowv'


또 권민아는 해당 사실을 알리며 에르메스 악어 가방 사진을 게재한 것과 관련해 "사진도 아무 의미 없는 사진 올린 거다. 에르메스 악어 버킨백 샀다는 게 아니다"라고도 해명했다.


사기 당한 것도 모자라 "머리가 있냐"는 악플을 받았다는 권민아. 그는 "이 머리로 사업 준비 열심히 하고 있다. 파이팅. 이 갈고 해야지"라며 악플러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인사이트Instagram 'kvwowv'


멤버 지민에 괴롭힘 당했다 폭로해 화제 모았던 권민아


앞서 권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중고 거래 사기 피해를 당했다며 고소를 예고, 화제를 모았다.


한편 권민아는 2012년 AOA 멤버로 데뷔한 후 2019년 팀에서 탈퇴했다. 멤버 지민으로부터 10년여간 괴롭힘을 당했다고 폭로해 주목 받기도 했다.


이 여파로 지민은 팀을 탈되했고 권민아 역시 SNS 활동을 잠시 중단했다. 현재는 다시 활동을 재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