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 26℃ 서울
  • 24 24℃ 인천
  • 27 27℃ 춘천
  • 25 25℃ 강릉
  • 25 25℃ 수원
  • 25 25℃ 청주
  • 27 27℃ 대전
  • 28 2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4 24℃ 부산
  • 23 23℃ 제주

인천 빌라서 '백골 시신' 발견...집에 살던 40대 여성 체포 (+정체)

인천 남동구 간석동 한 빌라에서 백골 시신이 발견된 가운데, 경찰이 백골 시신과 함께 있던 40대 여성을 긴급체포했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어머니로 추정되는 시신과 함께 있던 40대 여성...발견 당시 시신은 이불에 덮여 있던 상태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인천 한 빌라에서 백골 시신이 발견된 가운데, 경찰이 시신과 함께 있던 40대 여성을 체포했다.


12일 인천 남동경찰서는 A(47)씨를 긴급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혐의는 사체유기 혐의다.


A씨는 인천시 남동구 간석동 한 빌라 안방에 A씨 어머니로 추정되는 B(79)씨 시신을 방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은 전날 오후 10시 19분께 B씨 넷째 딸의 신고를 받고 A씨 집에 출동했다.


B씨 넷째 딸은 "엄마와 연락이 닿지 않아서 집에 왔는데 함께 거주 중인 언니가 문을 열어주지 않는다"고 말했다.


경찰이 집에 도착했을 당시, 시신은 이불에 덮여 있는 상태였다. 집에는 A씨도 함께 있었다. 딸 4명 가운데 셋째 딸인 A씨는 모친과 단둘이 살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집에서 발견된 메모, '2020년 8월 엄마가 사망했다'...경찰은 정확한 사망 시점 알기 위해 부검 의뢰


경찰은 '2020년 8월 엄마가 사망했다'는 내용의 메모를 집에서 발견한 가운데, 정확한 사망 시점과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한 상태다.


경찰 관계자는 "발견된 시신은 B씨인 것으로 유력하게 추정되나 정확한 신원을 확인하고 있다"며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체 유기를 할 경우 형법 제161조 1항에 따라 7년 이하의 징역에 처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