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7 27℃ 서울
  • 19 19℃ 인천
  • 27 27℃ 춘천
  • 26 26℃ 강릉
  • 26 26℃ 수원
  • 26 26℃ 청주
  • 27 27℃ 대전
  • 18 18℃ 전주
  • 28 28℃ 광주
  • 29 29℃ 대구
  • 23 23℃ 부산
  • 22 22℃ 제주

병사 월급, 2025년까지 병장기준 150만으로 인상

국방부는 2025년까지 병사 월급을 병장 기준 150만원으로 인상한다.

인사이트기사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Facebook '대한민국 육군'


[ 인사이트] 이유리 기자 = 국방부는 2025년까지 병사 월급을 병장 기준 150만원으로 인상한다. 

국방부는 28일 5년간 군사력 건설과 운영계획을 담은 '2023~2027 국방중기계획'을 발표했다.

'2023∼2027 국방중기계획'에 따르면 향후 5년간 국방비에 331조4000억 원이 투입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재원 중 방위력 개선비는 107조4000억 원, 전력운용 분야에서는 224조원을 투입해 병역의무 이행에 대한 보상을 강화한다.


전력운용 분야에서 국방부는 2025년까지 병사 봉급을 병장 기준 150만원으로 인상하고, 병사들이 전역할 때까지 매월 적립하는 '내일준비적금'에 대한 정부지원금을 월 최대 55만원으로 인상해 월 최대 205만원을 지원한다. 

2025년 입대한 병사가 18개월 동안 매월 54만원을 적립하면, 전역할 때 내일준비지원금을 포함해 약 2000만원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게 한다는 계획이다. 


장병들이 선호 메뉴 편성과 양질의 식재료 조달이 가능하도록 기본급식비 단가도 2025년 1만5000원으로 단계적 인상한다. 


현재 8~10인실인 병영생활관은 화장실이 갖춰진 2~4인실로 2023년부터 순차적으로 개선하고 침구는 모포·포단에서 내년엔 상용이불로 전면 교체한다. 


 6종인 방한복은 3종의 고기능성 피복으로 개선해 활동성과 보온성, 쾌적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군 간부들의 지휘 및 복무여건 개선도 추진된다.


소대 지휘활동비는 내년에 기존 대비 2배인 12만5000원으로, 주임원사 활동비는 제대별 20~30만원에서 모든 제대 30만원으로 인상한 뒤 2027년까지 지속적으로 현실화할 계획이다.


관사나 간부숙소를 제공받지 못하는 간부들을 위해선 2023년에 주택수당을 월 8만원에서 16만원으로 2배 인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