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 11℃ 서울
  • 11 11℃ 인천
  • 10 10℃ 춘천
  • 13 13℃ 강릉
  • 11 11℃ 수원
  • 12 12℃ 청주
  • 12 12℃ 대전
  • 11 11℃ 전주
  • 11 11℃ 광주
  • 11 11℃ 대구
  • 13 13℃ 부산
  • 14 14℃ 제주

인천공항서 항공기 충돌....승객 118명 탄 여객기 파손

인천국제공항에서 항공기 간 충돌사고가 발생해 국토부가 조사에 착수했다.

인사이트라오스 비엔티안으로 떠날 예정이던 라오항공(QV924) 여객기가 에어프레미아(HL8517) 항공기와 충돌했다. 라오항공기 꼬리 날개가 파손돼 있다


[뉴스1] 정진욱 기자 = 인천국제공항에서 항공기 간 충돌사고가 발생해 국토부가 조사에 착수했다.


19일 인천국제공항공사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50분쯤 인천공항 제1터미널 계류장에서 라오스 비엔티안으로 떠날 예정이던 라오항공(QV924) 여객기가 에어프레미아(HL8517) 항공기와 충돌했다.


라오항공 항공기에는 총 118명의 여객이 타고 있었으며, 이 항공기는 꼬리 부분이 파손된 것으로 조사됐다.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인사이트뉴스1


항공기사고조사위원회는 두 항공기를 주기장으로 옮겨 사고 조사를 진행중이다.

라오항공사 측은 118명의 여객을 다른 항공기로 옮겨 이동할 계획이다.


이 항공기는 이륙전 대기 과정에서 견인중이던 에어프레미아 항공기와 충돌한 것으로 조사됐다.


라오항공 관계자는 "에어프레미아 항공기가 견인중 라오항공기와 접촉했다"며 "여객들은 항공기에서 내려 다른 항공기로 갈아탈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