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 0℃ 서울
  • -2 -2℃ 인천
  • -2 -2℃ 춘천
  • 1 1℃ 강릉
  • -1 -1℃ 수원
  • -2 -2℃ 청주
  • -2 -2℃ 대전
  • 1 1℃ 전주
  • 1 1℃ 광주
  • 2 2℃ 대구
  • 4 4℃ 부산
  • 6 6℃ 제주

프리킥 차는 네이마르 뒤에서 노려보던 동료...뜻밖의 '쏘스윗' 행동에 심쿵했다 (영상)

브라질의 미드필더 카세미루가 프리킥 차려고 준비 중인 네이마르를 노려보는 모습이 포착됐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월드컵 16강전에서 대한민국과 맞붙은 브라질 선수들이 뜻밖의 '웃긴 짤'을 생성하고 말았다.


지난 6일 카타르 도하의 974 스타디움에서는 대한민국과 브라질의 16강전이 펼쳐졌다.


인사이트뉴스1


예상대로 브라질은 막강했다. 전반전에만 4골을 넣으며 FIFA 랭킹 1위의 위엄을 제대로 보여줬다.


이후 프리킥 기회를 얻은 브라질은 네이마르에게 공을 넘겼다. 네이마르는 진중한 표정으로 필드 전체를 훑으며 계산에 들어갔다. 


SBS


이때 브라질의 수비형 미드필더 카세미루가 네이마르의 얼굴이 뚫릴 정도로 무섭게 노려봐 눈길을 모았다.


매서운 눈빛을 날리던 카세미루는 이윽고 네이마르의 코끝을 터치했다. 


인사이트뉴스1


그러자 일각에서는 카세미루가 특정 약물을 손에 바른 뒤 네이마르에게 전달한 것 같다는 무서운 추측을 내놨다.


다행히도 카세미루는 범죄를 저지른 게 아닌 것으로 보인다. 중계 카메라에 클로즈업된 네이마르, 카세미루의 자태가 모든 걸 말해줬다.


인사이트뉴스1


카세미루는 네이마르의 콧등에 묻은 잔디로 추정되는 이물질을 떼어주고자 뚫어져라 바라봤던 것으로 추측된다.


누리꾼은 "브라질전에서 제일 웃겼던 장면이다", "카세미루 쏘스윗 가이였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인사이트사진=대통령실제공


인사이트뉴스1


한편 대한민국은 브라질과의 16강전에서 1대 4로 패배했다.


오늘(7일) 입국하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내일(8일) 윤석열 대통령과 만찬을 가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