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방송 진행자들끼리 '불륜' 충격...결국 '이런 결말' 맞았습니다

인사이트인스타그램 캡처


미국 유명 프로그램 공동 진행자, 불륜 스캔들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미국 인기 프로그램 '굿모닝 아메리카3' 공동 진행자들이 불륜 스캔들에 휘말렸다.


'굿모닝 아메리카3'는 ABC TV 대표 아침 프로그램으로 세계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방송이다.


프로그램 인기가 남다른 만큼 공동 진행자인 T.J. 홈즈(T.J. Holmes, 45)와 에이미 로바흐(Amy Robach, 49) 역시 남다른 케미로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아왔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그러나 최근 한 매체가 홈즈와 에이미가 '불륜 관계'라는 사실을 터뜨리면서 두 사람은 씁쓸한 최후를 맞게 됐다.


지난 5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굿모닝 아메리카3를 진행 중인 홈즈와 에이미가 프로그램에서 해고 당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프로그램에서 하차한 두 사람의 뒤를 이을 새로운 진행자는 ABC 전국 특파원 스테파니 라모스와 교통 특파원 지오 베니테즈로 알려졌다.


인사이트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지난달 30일 한 매체는 "2020년 GMA3에 합류해 환상의 궁합을 자랑한 홈즈와 에이미가 11월 초 뉴욕의 한 바에서 다정한 모습으로 포착됐다"며 두 사람의 불륜 관계를 폭로했다.


당시 매체는 두 사람의 불륜 현장 사진과 영상을 증거로 공개하며 불륜 사실을 확정했다.


내부 관계자에 따르면 홈즈와 에이미는 ABC 'Queen's Diamond Jubilee'를 취재하기 위해 영국 런던에서 함께 지내던 중 지난 6월 연인으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서로의 아파트에서 혼자 시간을 보내다 미국 뉴욕의 한 오두막에서 동거를 하기도 했다.


인사이트GMA3


인기 방송 프로그램의 공동 진행자가 불륜에 빠졌다는 사실이 밝혀지자 현지 누리꾼들은 큰 충격에 빠졌다.


심지어 홈즈와 에이미는 오랜 시간 친한 친구로 지내왔으며 서로 배우자와 부부 동반으로 만남을 이어왔다는 사실도 알려져 충격을 더했다.


홈즈는 지난 2010년 아내 마릴리 피빅과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에이미 역시 같은 해 배우 앤드류 슈와 결혼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불륜 사실이 언제 들켰는지는 알 수 없지만 현재 두 부부는 올해 8월 각자의 길을 간 것으로 알려졌다.


가정이 파탄났음에도 홈즈와 에이미는 불륜 폭로가 나오자 "멋진 한 주였다", "주말이 기대된다" 등의 발언으로 논란에 휩싸였다.


또한 두 사람은 여전히 관계를 유지하기 위해 고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