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골 폭격 중...전반 36분 만에 4대0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브라질이 전반전에서만 4번째 골을 성공시키며 그야말로 골 폭격 중이다.


6일(현지 시간) 카타르 도하 974 스타디움에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전, 대한민국과 브라질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브라질은 히샬리송과 비니시우스, 하피냐가 최전방에 선다. 여기에 네이마르와 카세미루, 루카스 파케타가 중원에서 공격에 나선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어 다닐루, 티아구 실바, 마르퀴뇨스, 에데르 밀리탕이 수비 라인을 구성하며 알리송이 골문을 지키고 있다.


이날 브라질은 전반 7분만에 첫 골을 탄생시켰다. 하피냐의 패스를 받은 비니시우스 슈팅으로 연결시킨 것이다.


이어 위험한 위치에서 패널티킥을 허용하면서 네이마르가 전반 12분 두 번째 골을 터트렸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전반 29분에도 우리 골망이 또 흔들리고 말았다. 히샬리송이 완벽한 패스를 받아 김승규 정면에서 골을 성공시킨 것이다.


이후 7분 만에 또 한번 브라질의 골이 터졌다. 비니시우스가 토킥으로 가볍게 띄워준 크로스를 파케타가 논스톱으로 침착하게 마무리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