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vs 크로아티아, 무승부로 연장전 전후반 종료...승부차기 돌입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일본과 크로아티아의 팽팽한 접전이 이어지면서 결국 승부차기로 이어졌다.


6일 오전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눕 스타디움에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전, 일본과 크로아티아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일본은 곤다 슈이치 골키퍼를 시작으로 요시다 마야, 타니구치 아키오, 토미야스 타케히로, 나가토모 유토, 엔도 와타루, 모리타 히데마사, 이토 준야, 카마다 다이치, 도안 리츠, 마에다 다이젠이 선발 출전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크로아티아는 도미니크 리바코비치, 보르나 바리시치, 이반 페리시치, 데얀 로브렌, 마테오 코바시치, 안드레이 크라마리치, 루카 모드리치, 마르셀로 브로조비치, 브루노 페트코비치, 요슈코 그바르디올, 요시프 유라노비치가 먼저 출전한다.


이날 전반 42분, 일본의 선제골이 터졌다. 도안 리츠의 왼발 크로스를 받은 마에다 다이젠이 그대로 공을 밀어 넣으며 크로아티아의 골망을 흔든 것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어 후반 10분, 이반 페리시치가 헤딩으로 동점골을 터트렸다.


1대 1 동점 상황이 이어지면서 결국 연장전에 돌입했지만 승부가 결정나지 않아 승부차기를 준비하고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