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투 감독 스카우트 하려고 '개인 돈' 40억 축협에 기부한 재벌 회장님의 정체

인사이트대화하는 벤투 감독과 정몽규 회장 / 뉴스1


'벤버지' 파울루 벤투 감독의 연봉, 어디서 나왔나 보니...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파울루 벤투 감독이 '벤버지'로 불리며 전 국민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을 이끄는 선장 파울루 벤투 감독이 월드컵 16강 진출을 성공시켰다.


이로써 한국 축구대표팀은 1인당 1억6000만 원의 포상금을 받게 됐다.


인사이트이야기 나누는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과 파울루 벤투 감독 / 뉴스1


우여곡절 끝에 16강 진출 역사를 쓴 벤투 감독. 엄청난 이슈와 함께 그가 한국 대표팀 감독을 맡을 수 있었던 일화도 재조명 받고 있다.


사실 벤투 감독의 연봉은 역대 대표팀 감독 최고급이었다.


당시에도 울리 슈틸리케 전 감독의 연봉 15억 원을 뛰어넘는 수준으로 예상됐다.


인사이트뉴스1


정 회장의 결정으로 성사될 수 있었던 '벤투 스카웃'


이를 위해 정몽규 대한축구협회 회장이 나선 것은 유명한 일화다.


정 회장은 벤투 감독 영입을 위해 사재 40억 원 출연을 단행했다.


2018년 7월 31일 정 회장은 기부와 함께 "찬조금이 새로 선임되는 국가대표팀 감독의 연봉을 지원하고, 유소년 축구를 활성화하는데 사용됐으면 한다"며 "특히 외국의 유능한 지도자를 국가대표팀 감독으로 영입할 경우 예산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잘 써달라"라고 당부했다. 


당시 감독 연봉 지원 등을 위해 축협에 내놓은 이 기부금 덕분에 벤투 감독을 영입할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정몽규 회장의 바람처럼 정 회장이 기부한 금액 중 10억 원은 지난 2019년 U-20 대표팀 격려금으로 지급되기도 했다.


인사이트뉴스1


현재 벤투 감독 연봉 추정치는?


한편 벤투 감독은 130만 유로(한화 약 18억 원)의 연봉을 받는 것으로 추정된다.


1승 1무 1패(승점 4)로 조 2위로 16강에 진출한 한국 대표팀의 다음 상대는 브라질이다.


이는 2010 남아공 월드컵 이후 12년 만이자, 역대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 쾌거다.


16강 경기에서 우승 후보 브라질을 꺾고 8강에 진출하는 기적이 일어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