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0 0℃ 서울
  • -2 -2℃ 인천
  • -2 -2℃ 춘천
  • 1 1℃ 강릉
  • -1 -1℃ 수원
  • -2 -2℃ 청주
  • -2 -2℃ 대전
  • 1 1℃ 전주
  • 1 1℃ 광주
  • 2 2℃ 대구
  • 4 4℃ 부산
  • 6 6℃ 제주

호날두보다 더 한국의 16강 진출에 기여했다(?)는 가나 선수의 정체

한국의 포르투갈전 승리 이후 16강 진출, '이 선수' 없이는 불가능했다.

인사이트뉴스1


한국 16강 진출에 도움 준 '이 외국인 선수', SNS에서 '명예 한국인' 등극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한국의 포르투갈전 승리 이후 16강 진출 확정, 어쩌면 '이 선수' 없이는 불가능했을지 모른다. 


한국에서 '신흥 명예 한국인' 취급을 받고 있는 선수의 정체는 바로 '가나'의 골키퍼다.


무려 12년 만에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16강에 진출한 한국 축구대표팀.


우리의 숨은 조력자로는 H조 가나의 골키퍼 로런스 아티지기가 있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3일(한국 시간) 한국 축구 대표팀이 포르투갈전을 뛰고 있을 때, 한쪽에서는 가나와 우루과이전이 진행되고 있었다.


후반 추가시간까지 0-2로 스코어를 끌려가고 있던 가나는 사실상 16강 진출 가능성이 사라진 상태였지만, 조별리그 통과까지 1골이 더 필요했던 우루과이의 마지막 골을 필사적으로 막았다.


KBS 해설진은 후반전 미친듯이 골문을 두드리는 우루과이의 슈팅을 모두 막아내는 가나의 골키퍼 로런스 아티지기를 향해 "세계 최고의 골키퍼다", "스위스에 있기엔 아까운 인재다"라는 극찬을 쏟아내며 응원하기도 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가나 수문장의 '거미손' 발동, 이유 있었다


실제 경기 후반전 가나 골키퍼 로런스 아티지기는 골킥 상황에서 시간을 끌었다.


그뿐만 아니었다. 가나의 오토 아도 감독은 종료 1분을 남겨두고 선수를 교체하며 시간을 끌었다.


우루과이의 16강 진출을 막겠다는 의지가 보이는 장면이었는데, 이들 나름의 이유가 있었다.


가나는 지난 2010년 남아공 월드컵 8강전에서 우루과이와 만난 적이 있다. 당시 수아레스는 1-1 연장전 상황에서 도미니카 아디이아의 헤더를 골키퍼처럼 쳐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그렇게 퇴장을 당한 수아레스. 이후 가나가 페널티킥을 실축하며 우루과이는 승부차기로 4강에 올랐다.


12년 전 설욕은 가나 선수들에게 가슴 깊이 새겨졌다. 남아공 월드컵 국가대표 출신인 이브라임 아유는 "우리는 아프리카 최초로 4강에 진출한 걸 확신했다고 생각했었다. 가나 전체, 아프리카 전체가 수아레스를 미워한다"고 인터뷰하기도 했다.


나나 아쿠포아도 가나 대통령은 "우리는 우루과이에 대한 복수를 12년 동안 기다려왔다. 이번에는 수아레스 손이 가나를 방해 못할 것이라 확신한다"라고 언급했을 정도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결국 16강 진출 좌절돼 눈물 쏟은 수아레스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아레스는 가나전 직전 "사과하지 않겠다. 그때 퇴장당하지 않았느냐"라고 당당한 모습을 보이며 가나 선수들의 복수심에 불을 지폈다.


결국 그들의 12년을 기다린 복수는 성공했고, 경기가 끝난 후 수아레스는 벤치에 앉아 눈물을 쏟아내야 했다. 


인사이트Youtube '가나쌍둥이Ghana Twins'


한편 가나-우루과이전에서 가나 선수들의 대활약으로 우리나라가 빠르게 16강에 진출하며 한국 누리꾼들의 발빠른 태세전환도 돋보였다.


가나쌍둥이 유튜브 채널에는 악플 대신 "사랑합니다", "가나 이겨라" 등의 응원 댓글이 이어졌다. 현재는 "한가동맹 추진합니다", "악플 미안했습니다. 한국인 대신 사과드려요" 등의 훈훈한 댓글이 이어지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가나쌍둥이Ghana Twins'


앞서 가나 출신 인기 유튜버 '가나쌍둥이'는 가나와 대한민국 경기 이후 악플에 시달리다가 '사과 영상'을 올리기도 했다.


영상에서 이삭은 "저는 대한민국을 당연히 응원하고 있다. 그런데 경기에서는 가나 사람으로서 제 피가 허락해 주지 않았다. 제가 가나를 응원해서 저한테 실망하신 팬에게는 정말로 죄송하다"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