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사이코패스" 트윗에 좋아요 누른 문재인 전 대통령...고양이 '찡찡이' 탓하는 김남국

인사이트뉴스1


김남국 의원, 문재인 전 대통령 '좋아요' 논란 진화 나서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김남국 의원이 문재인 전 대통령의 '좋아요' 논란이 단순 해프닝에 불과하다며 진화에 나섰다.


지난 1일 김 의원은 페이스북을 통해 "윤건영 의원님이 양산에 계신 문재인 전 대통령님을 뵙고 오셨다고 하는데 그중 문재인 대통령님의 트위터 이야기도 해주셨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문재인 대통령님 팔로워가 워낙 많아서 연속으로 ‘좋아요’를 누르다가 다시 취소하는 경우가 종종 있고, 반려묘 찡찡이가 태블릿 위에 올라가서 잘못 눌리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라고 말했다.


인사이트문재인 전 대통령 트위터


김 의원은 "그 말씀을 듣고 완전 공감한다고 말씀드렸다. 저도 트위터나 페이스북 내용을 다 읽지 못하고 반복적으로 '좋아요'를 누르는 경우가 많이 있었다"라며 "최근에도 엉뚱한 게시물에 실수로 '좋아요'를 눌렀다가 급히 취소하는 경우도 있었다"라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정말 단순한 해프닝에 불과하다. 두 분 사이를 전혀 의심할 필요가 없다"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문재인 전 대통령 트위터


"이재명 대표, 누구보다 문재인 존경하고 사랑"


또한 "이재명 대표님은 대선 후보로서나 당대표로서 항상 낮은 자세로 겸손하게 일하고 있고, 그 누구보다도 문재인 대통령님을 존경하고 사랑하고 있다"라며 "문재인 대통령님의 성품을 아시는 분들은 결코 오해하시는 일은 없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럼에도 전화를 주신 이유는 아마도 사실이 전혀 아닌 이유로 우리 당원들과 지지자들이 상처받거나 분열하는 것은 없었으면 하는 마음이 아닌가 싶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문재인 전 대통령 트위터


김 의원은 민주당이 분열되지 않고 윤석열 정부에 맞서 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당의 갈등과 분열로 이익을 얻는 사람들이 누구일지를 생각해야 한다"라며 "우리 민주당의 미래를 위해서도 서로가 서로를 응원하며 윤석열 정부의 보복과 탄압에 함께 맞서 싸워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재명 대표 비방글에 벌써 좋아요 두 번째


한편 문 전 대통령은 지난 11월 26일 "이재명 대표는 사이코패스'라고 비방한 트위터 게시물에 '좋아요'를 눌러 논란이 됐다.


지난 6월에도 문 전 대통령은 "동감이다. 그 쓰레기(이재명) 때문에 부활한 국짐(국민의힘) 쓰레기들 때문인가 보다"라는 글에 '좋아요'를 눌렀다가 취소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