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최강은..." 독일·스페인 박살내고 16강 간 일본에 축구팬들이 보이는 반응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일본이 '월드컵 4회 우승국' 독일과 '유로-월드컵-유로 우승'이라는 역사를 써냈던 스페인을 연달아 격파했다.


그 누구도 예상하지 못했던 조 1위를 기록하며 16강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한국과는 달리 벌써 2승을 했다는 점 그리고 역대급 이변을 두 번 써냈다는 점 때문에 축구팬들 사이에서는 이제 "인정하자"라는 말이 나오고 있다.


일본이 한국보다 한 수 위인 '아시아 최강'이라는 점을 인정해야 한다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2일 오전(한국 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는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3차전 일본 vs 스페인 경기가 열렸다.


이날 경기는 '스승과 제자'의 대결로 관심이 모였다. '원조 티키타카' 스페인과 그 티키타카를 모방하는 '스시타카'의 대결이었던 것.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결과는 제자의 승리였다. 일본은 스페인에 2대1 역전승을 거두며 또 한 번 역대급 업셋을 완성했다.


이런 일본의 경기를 지켜본 한국 축구팬들은 "이제 인정해야 할 때"라고 입을 모으고 있다. 일본은 한국이 역전하기 어려울 만큼 앞서가고 있다는 점을 인정해야 한다는 것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도 일본은 16강 진출이라는 대업을 써냈던 반면, 한국은 조별리그 탈락을 기록했다.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일본은 승점 7점을 챙기며 최대 4점인 한국보다 더 좋은 성적을 기록하게 됐다.


일본은 숱하게 우승하는 아시안컵 우승을 62년째 못하고 있다는 점도 언급되고 있다. 일본은 4회 우승을 기록 중이고, 마지막 우승은 2011년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한국은 2회 우승을 기록 중이고, 마지막 우승은 1960년이다.


일본의 16강 진출은 벌써 네번째(2002, 2010, 2018, 2022)다. 한국은 두 번(2002, 2010)밖에 하지 못했다.


오늘 밤 12시(3일 자정 00시) 한국이 포르투갈을 누르고 일본에 이어 또 한번 이변을 써낼 수 있을지 주목된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