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찍는 꼬마에게 "웃어봐" 대신 '이 단어'를 말했더니 표정이 살아났다

인사이트Twitter 'misterperry'


소년에게 "웃어봐"라고 하면 생기는 일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아들의 미소를 담기 위해 카메라를 손에 든 아빠.


어딘가 딱딱한 표정에 아빠는 "활짝 웃어봐"라고 말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웃어봐"라는 말에 더 이상해진 아들의 표정을 본 아빠는 결국 '마법의 단어'를 내뱉었다.


그러자 아들의 표정은 단 3초 만에 '이렇게' 바뀌었다.


인사이트'웃어봐'를 들은 소년의 표정 / Twitter 'misterperry'


아빠가 내뱉은 '마법의 단어'는?


지난달 30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사진 두 장이 엄청난 화제를 모았다.


이는 지난 9월 15일 트위터 계정 'misterperry'에 올라온 사진이다.


인사이트'똥'을 들은 소년의 표정 / Twitter 'misterperry'


공개된 사진에는 미소를 짓는 소년의 모습이 담겼다. 왼쪽은 "웃어봐"라고 말했을 때, 오른쪽은 '마법의 단어'를 외쳤을 때의 표정이다.


아빠가 소년에게 말한 단어는 바로 '똥, 응가'였다. 아이는 이 단어를 듣자마자 해맑게 웃어 보였다.


인사이트'웃어봐'와 '똥'을 들은 소년의 표정 변화 / Twitter 'IdaliaSalinas22'


아이들이 '똥' 이야기만 나오면 웃는 이유


아이들은 '똥'이라는 한 단어만 내뱉어도 곧바로 자지러지고 만다.


아동 전문가들에 따르면 똥이라는 단어가 주는 어감 자체가 굉장히 유쾌하다고 한다.


인사이트'웃어봐'와 '똥'을 들은 소년의 표정 변화 / Twitter 'omarckal'


아이가 경험하는 다양한 소리 중에 하나로써 아이가 즐거워할 수 있는 요인을 많이 가지고 있다고 한다.


송년회, 신년회 등 가족 모임을 할 때 어린 조카를 재밌게 해주고 싶다면 이 '마법의 단어'를 써보는 게 어떨까.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