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자소만', 일매출 1만 개 달성하며 불황에도 대박 기록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너시스BBQ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제너시스BBQ의 신제품 '자메이카 소떡만나 치킨(자소만)'이 출시 1주일 만에 신제품 '대박'의 기준이 되는 일매출 1만 개 기록을 달성하며 20일 만에 치킨 시장의 '강자'로 자리매김했다.


BBQ 대표제품인 황금올리브치킨에 자메이카 저크 소스라는 이국적 맛을 입힌 '자메이카 소떡만나 치킨'은 BBQ가 Z세대를 타깃으로 지난 11월 7일 야심차게 출시한 제품으로, 출시 때부터 레게 아티스트인 스컬과 쿤타와 협업,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출시하는 등 독특한 마케팅을 시도해 화제가 된 바 있다.


BBQ 측에 따르면, '자메이카 소떡만나 치킨'은 출시 이후 1주일 만인 지난 11월 13일 일판매 1만개를 돌파해 매출 2억 5000만원 이상을 달성했다. 일판매 1만개는 보통 신제품의 '대박' 여부를 가르는 기준으로, BBQ의 경우 지난 2020년 봄 출시한 '핫황금올리브' 시리즈가 4일만에 일판매 1만개를 기록한 적이 있으나, 당시에는 4가지 제품 시리즈로 이룬 기록이어서, 단일 신제품으로는 이번 '자메이카 소떡만나 치킨'이 사실상 최초이다.


BBQ 측은 "자메이카 저크 소스를 재해석한 제품으로 이국적인 맛이 독특해 젊은 소비자들에게 어필할 거라 생각했는데 적중했다"며 "소비자들은 불황이더라도 좋은 제품을 외면하지 않는다는 사실이 다시 한번 입증된 셈"이라고 설명했다.


BBQ에 따르면 BBQ 자체앱의 판매데이터 분석 결과 '자메이카 소떡만나 치킨' 주문 소비자의 37%가 20대이며 30대는 36%인 것으로 분석돼 MZ세대를 타깃으로 한 마케팅 전략이 성과를 낸 것으로 보인다.


'자메이카 소떡만나 치킨(이후 '자소만')'의 흥행 조짐은 온라인을 중심으로 나타났다. 지난 17일 음악전문 유튜브 채널 '딩고 프리스타일'을 통해 정식 공개한 '레게 만나 자메이카' 뮤직비디오는 현재 조회수 약 70만, 음원 관련 전체 콘텐츠 조회수는 200만에 달한다. 


또한 '자소만'이 노출된 유튜브 콘텐츠의 경우, 총 조회수 1000만, 댓글 60,000개를 기록하며 Z세대 소비자들의 폭넓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런 관심에 힘입어 BBQ는 지난 11월 24일에 방송된 카카오쇼핑라이브를 통해 1시간 20분 동안 '자소만' 1만 2천 세트를 완판시키기도 했다.


또한 가맹점 패밀리들 사이에서도 '자소만'은 효자제품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서울 여의도역점의 경우에는 하루에 무려 50개 이상의 '자소만'을 판매하는 등 치킨 비수기에 가까운 11월에 '자소만'이 매출견인의 치트키가 되고 있다는 평가다. 덕분에 한국경기가 진행되었던 지난 11월 24일에는 일부 가맹점에서 '자소만' 결품 사태가 발생하기도 했다.


BBQ에서는 '자소만'의 이런 빠른 성과가 향후 '자소만'의 글로벌 진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제품 출시 당시 오는 2023년 상반기 글로벌 판매를 시작하겠다고 밝혔던 BBQ는 "국내에서 큰 인기를 끌 경우, 해외에서 먼저 출시를 앞당겨 달라고 요청하는 등 사전 마케팅 효과가 크다"며 "관련 상품을 추가로 개발하는 등 '자소만'의 초기 인기를 계속 붐업시켜 연간 소비자매출 1000억원 이상의 대표 상품으로 키워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