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vs 가나 '2 - 3' 패배하며 경기 종료

인사이트뉴스1


카타르 월드컵 대한민국-가나전 종료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바로 오늘(28일) 대한민국 국가대표팀은 '16강 진출' 티켓을 놓고 가나와 대격돌을 펼쳤다.


앞서 대한민국 대표팀은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우루과이를 상대로 무승부를 기록하며 남은 경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우리 대표팀의 계속된 공격에도 가나전은 끝내 2 대 3으로 종료됐다.


인사이트뉴스1


28일 오후 10시 카타르 알 라이얀에 위치한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는 한국과 가나의 조별리그 2차전 경기가 치러졌다.


이날 우리 대표팀은 가나의 골망을 먼저 흔들기 위해 최선을 다해 공격을 이어갔지만 끝내 선취골을 허용하고 말았다.


전반 24분 프리킥 상황에서 가나의 모하메드 살리수는 우리 골망을 먼저 흔들었다.


혼란을 틈타 공격을 몰아붙인 가나는 전반 34분 모하메드 쿠두스의 추가골로 한국을 0 대 2로 리드했다.


인사이트뉴스1


후반전 대한민국 선수들은 다시 공격 기회를 잡아 분위기를 반전시키려 노력했다.


가나에 0 대 2로 뒤지고 있던 한국은 후반 13분 조규성의 골로 추격의 희망을 쐈다.


기쁨의 포효가 끝나기도 전, 조규성은 후반 16분 다시 한 번 가나의 골망을 흔들었다.


인사이트뉴스1


내리 두 골을 터뜨린 조규성은 2-2 승부로 균형을 맞추며 역전의 기회를 노렸다.


조규성의 두 골은 교체 투입된 이강인과 김진수의 크로스가 빛을 발했다.


후반전 추가 시간까지 한국의 공격이 계속됐지만 코너긱 공격을 앞두고 주심이 끝내 휘슬을 불며 경기는 종료됐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