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티골로 디펜딩 챔피언 프랑스 멱살잡고 '16강' 끌어올린 음바페 (영상)

인사이트킬리안 음바페 / 뉴스1


'디펜딩 챔피언' 2연승으로 16강 진출 확정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디펜딩 챔피언이자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는 프랑스가 16강 진출을 조기 확정했다. 


축구계 새로운 황제로 떠오른 킬리안 음바페의 대관식과도 같은 경기였다.


27일(한국 시간) 카타르 도하에 위치한 스타디움 974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 리그 D조 2차전 경기에서 프랑스가 덴마크를 상대로 2대1 승리를 이끌었다. 


인사이트킬리안 음바페 / 뉴스1


1차전에서 호주를 4대1로 제압한 프랑스는 이번 경기까지 조별 리그 2연승을 기록하며 16강 진출을 확정 지었다. 


이제 프랑스는 남은 경기에서 조 1위가 될지, 아니면 2위로 16강에 진출할지를 결정하는 일만 남았다. 


1무 1패로 나란히 3위, 4위를 차지한 덴마크와 튀니지가 각각 마지막 3차전 상대인 호주와 프랑스를 상대로 승리를 거둬도 프랑스를 따라잡을 수는 없다. 


인사이트킬리안 음바페 / 뉴스1


우승국 저주 안고 카타르 향한 프랑스, 음바페 있었다


전반전 프랑스는 슈팅 개수에서 12개를 기록하면 2개를 기록한 덴마크를 압도했지만 득점으로 이어지진 않았다. 


선제골은 후반 16분 음바페의 발끝에서 터졌다. 


테오 에르난데스와 패스를 주고받으며 덴마크의 뒷공간을 파고든 음바페는 에르난데스의 컷백을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골망을 흔들었다. 


인사이트킬리안 음바페 / 뉴스1


후반 23분 커너킥 상황에서 덴마크의 안드레아스 크리스텐센이 헤더 동점골을 성공시키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으나 여기서 멈출 음바페가 아니었다. 


후반 41분 그리즈만이 크로스를 올렸고, 이 공이 음바페의 허벅지에 맞고 덴마크의 골망을 흔들었다. 


음바페는 호주와의 1차전에서 1골을 넣은 데 이어 이번 대회 두 대회 연속 골을 기록하며 총 3골로 프랑스의 16강행을 이끌었다.


인사이트킬리안 음바페 / 뉴스1


프랑스는 카타르 월드컵에서 가장 강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지만 예기치 않은 선수들의 부상과 징크스로 대회 시작 전 우려를 샀다. 


로멜로 루카쿠와 은골로 캉테가 부상으로 대표팀에 합류하지 못했고, 설상가상으로 발롱도르 수상자인 카림 벤제마 또한 대회 직전 부상으로 이탈했다. 


디펜딩 챔피언은 다음 대회에 우승하지 못한다는 징크스도 이들을 괴롭혔다. 프랑스는 지난 1998 프랑스 월드컵에서 우승하고 2002 한일 월드컵에서 조별 탈락의 고배를 마시기도 했다. 


인사이트응원 중인 프랑스 팬들 / 뉴스1


차기 축신 등극한 음바페...C조 경기 결과에 따라 빅매치될 수도


그러나 프랑스는 조별 예선 두 경기에서 이러한 우려를 불식시키며 쾌조의 컨디션을 보여주고 있다. 


사우디아라비아에 발목을 잡힌 아르헨티나, 부상으로 네이마르가 이탈한 브라질 등 다른 우승 후보와는 다른 모습이다. 


특히 리오넬 메시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뒤를 이을 차기 축신으로 꼽히는 음바페의 활약이 두드러진다. 


인사이트리오넬 메시 / 뉴스1


음바페는 이번 월드컵에서 2경기를 치르는 동안 3골을 넣었다. 월드컵 첫 출전이었던 지난 2018 러시아 월드컵부터 따져보면 7골을 기록 중이다. 


월드컵 통산 6골인 티에리 앙리를 넘어섰다. 


음바페는 원맨쇼를 보여주며 디펜딩 챔피언을 괴롭히던 저주를 말끔히 씻어내고, 프랑스를 16강에 안착시켰다. 


인사이트사우디 알 도사리 / 뉴스1


프랑스의 16강 상대는 C조의 1, 2위 팀 중 하나가 된다. C조의 경우 아르헨티나가 사우디아라비아에 격파당하면서 혼전 속에 있다. 4팀 모두 아직까지 16강 진출의 불씨가 살아 있는 상황이다.


프랑스는 16강에서 아르헨티나를 만날 가능성을 대비해 3차전에서 힘을 뺄 가능성도 있다. 


프랑스가 16강을 넘어 이탈리아(1934, 1938)와 브라질(1958, 1962)만 성공했던 2회 연속 월드컵 우승에 도전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네이버 TV 'C조 (2022 카타르 월드컵)'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