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지 속에 손 넣은 호날두, 무언가 꺼내 '냠냠냠'...증거 영상 확산 중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우리 형'에서 '악동'으로 전락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한때 '우리 형'이라 불릴 정도로 레전드 선수였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


하지만 내한 경기에서 벤치만 지킨 일명 '날강두 사건'을 비롯해 어린이 팬 폭행, 무단 조기 퇴근, 소속팀 맨체스터유나이티드 비방 등 연달아 사고를 치며 이제는 '악동' 취급을 받고 있다.


결국 호날두는 최근 팀에서 방출되는 굴욕을 당하고 말았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런 상황에서도 호날두는 포르투갈 국가대표 자격으로 월드컵에 출전했다.


호날두는 가나를 상대로 한 H조 1차전 경기에서 골을 터트렸지만 뜻밖의 행동으로 더욱 주목 받고 있다.


지난 25일 카타르 도하에 위치한 스타디움 974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 포르투갈과 가나의 경기가 열렸다. 이날 포르투갈은 3-2로 승리하며 조 1위에 올랐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호날두, 포르투갈 선제골 뽑아내


호날두는 최전방에 서서 포르투갈의 공격을 이끌었다. 총 4개의 슈팅을 시도해 양 팀 최다 기록을 세웠으며 두 차례 유효 슈팅을 기록했다. 


또한 호날두는 선제골까지 넣었다. 후반 16분 모하메드 살리수에 걸려 넘어져 페널티킥을 얻어낸 뒤 직접 키커로 나서 골망을 흔든 것이다. 


이후 가나의 반격과 이를 다시 뒤집는 포르투갈의 팽팽한 경기 끝에 최종적으로 포르투갈이 승리를 거머쥘 수 있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호날두가 뛰어난 경기력을 보여줬으나 팬들의 관심은 다른 곳에 있었다.


경기가 종류된 후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팬들이 주목하고 있는 호날두의 행동을 보도했다.


매체는 "호날두가 5초 동안 바지에 손을 집어넣었다가 무언가를 꺼내 먹어 팬들을 당황하게 만들었다"며 SNS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영상을 소개했다.



경기장에서 호날두의 '이 행동'에 팬들 경악


영상 속 호날두는 매체의 설명대로 바지 안에 손을 집어 넣고 휘저은 뒤 곧장 입에 넣었다. 그리고는 무언가 씹는 듯 입을 움직이는 모습이다.


해당 영상을 본 팬들은 "내가 지금 뭘 본거지?", "백수 되더니 충격이 컸나", "호날두는 간식을 쓰레기에 보관한다" 등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일각에서는 "껌을 씹는 것 같다", "호날두를 끌어내리고 싶은 거냐" 등의 지적을 하기도 했다.


인사이트Twitter 'Graphicgh'


호날두가 왜 이런 행동을 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설사 간식이라 하더라도 "비위생적이게 보인다"는 비판은 피해갈 수 없을 듯 보인다.


한편 포르투갈은 한국과의 경기를 앞두고 있다. 


포르투갈과 한국의 경기는 다음 달 3일 0시에 펼쳐진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