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벤투 "손흥민, 우루과이와 첫 경기 출전 가능하다"

인사이트뉴스1


손흥민, 우루과이전 출전하나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해결사' 손흥민이 카타르의 푸른 잔디 위를 누비게 됐다.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은 부상에서 빠르게 회복 중인 대표팀 손흥민(토트넘)이 2022 카타르 월드컵 첫 경기에 출전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로써 '해결사' 손흥민의 국가대표 경기를 내일(24일) 만나볼 수 있게 될 예정이다. 


인사이트뉴스1


벤투, 김진수 출전 가능성도 언급해


23일 카타르 알라이얀의 메인 미디어 센터(MMC)에서는 벤투 감독의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벤투 감독은 "손흥민과 김진수(전북) 출전이 가능하다"라고 말했다.


다만, 아직 결정하기까지의 시간이 남아있다고 여지를 남겼다.


인사이트뉴스1


또한 "손흥민이 안면보호 마스크 착용이 그렇게 불편하지는 않은 것 같다"고도 전했다.


이에 한국 축구대표팀의 해결사이자 만능 에이스인 손흥민이 오는 24일 열릴 우루과이전에 출전하게 될 것이란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 


손흥민 빠르게 회복 중인 것으로 알려져


인사이트뉴스1


안와골절 수술을 받은 손흥민은 실제로 빠른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표팀 훈련에 참가하는가 하면, 동료들과 평화롭게 장난을 치는 모습도 포착됐다.


만약 손흥민이 이번 카타르 대회에서 득점할 경우, 박지성에 이어 3번의 월드컵 본선에서 골을 넣은 두 번째 한국 선수가 된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