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 1℃ 서울
  • -1 -1℃ 인천
  • 0 0℃ 춘천
  • 2 2℃ 강릉
  • 1 1℃ 수원
  • 0 0℃ 청주
  • 1 1℃ 대전
  • 4 4℃ 전주
  • 5 5℃ 광주
  • 2 2℃ 대구
  • 5 5℃ 부산
  • 7 7℃ 제주

'자산 291조' 일론 머스크와 화상 회의한 윤 대통령이 요청한 '이것'

윤석열 대통령이 일론 머스크 CEO와 화상회의하며 '이것'을 요청했다.

인사이트윤석열 대통령이 23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일론 머스크(Elon Musk) 미국 테슬라·스페이스X CEO와 화상 면담을 하고 있다. / 대통령실 제공


尹, 일론 머스크 CEO와 '화상회의'하며 요청한 것은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일론 머스크 미국 테슬라·스페이스 X CEO와 화상 면담을 가졌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23일 윤석열 대통령은 일론 머스크 CEO와 화상을 통해 테슬라 사의 기가 팩토리(전기차 생산시설) 건설에서 한국에 투자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일론 머스크는 "한국을 최우선 투자 후보지 중 하나로 고려하고 있다"고 답했다.


인사이트대통령실 제공


원래 대면 만남이었는데 '화상 면담'으로 바뀐 이유


당초 윤 대통령은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B20(G20 국가 재계 대표 회의) 서밋 참석 계기에 일론 머스크 CEO와 대면으로 만날 예정이었다.


하지만 일론 머스크의 일정 변경으로 이날 만남은 '화상 면담'으로 대체됐다.


윤 대통령은 일론 머스크에게 "전기차 시대를 개척하고 있는 테슬라사와 세계 최초의 궤도 발사체 재활용에 성공한 스페이스X사의 혁신적 성과를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시스


일론 머스크... "한국은 '최우선' 후보지 중 하나"


그러면서 "테슬라사가 향후 아시아 지역에 '완성 전기차'를 생산하는 기가 팩토리를 건설하려는 계획을 들었다"며 국내 자동차 산업 생태계와 투자 여건을 언급하며 한국에 투자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일론 머스크는 "한국을 '최우선' 투자 후보지 중 하나로 고려하고 있다"면서 "아시아 후보 국가들의 인력, 기술 수준, 생산환경 등 투자 여건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결정 내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지금도 테슬라의 자율 주행이나 인공지능 관련 분야에선 한국의 우수한 부품을 많이 사용 중"이라며 한국 전기차 충전 인프라에 대한 투자 의지도 밝혔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시스


마지막으로 일론 머스크는 "한국 기업들과의 공급망 협력도 대폭 확대해 2023년에는 한국 기업으로부터 부품 구매 금액이 100억 달러(한화로 약 13조 원) 이상이 될 것이라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화상 면담에서 올해 6월 독자기술로 발사해 성공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를 언급하며 한국 우주산업 기업들의 협력도 당부하기도 했다.


또한 글로벌 첨단 혁신기업들의 한국 투자에 걸림돌이 되는 불합리한 규제도 개혁할 것임을 언급하면서 '한국 투자'를 재차 요청했다.


인사이트뉴시스


한편 세계 최고 부자로 알려진 일론 머스크의 재산은 약 2040억 달러(한화로 약 291조 원)로 추정된다.


지난달 30일 블룸버그통신은 일론 머스크가 트위터 인수로 인해 재산 중 약 100억 달러가 줄어든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블룸버그가 집계하는 블룸버그 억만장자 지수 추산 결과, 일론 머스크는 트위터 인수가 마무리된 직후 곧바로 순 자산 100억 달러가 사라진 것으로 평가됐다.


따라서 현재 그의 전체 재산 규모는 약 2040억 달러로 집계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