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승후보 1순위' 아르헨티나 박살낸 사우디...베스트11에 역대급 비밀 숨겨져 있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최대 이변이 발생했다.


브라질, 프랑스를 제치고 우승후보 1순위로 꼽히던 리오넬 메시의 아르헨티나가 '아시아의 왕' 사우디아라비아에게 무너진 것이다.


전 세계 모든 축구팬이 생각지 못했던 결과가 나타나자 모두가 당황하고 있다. 사우디의 승리 비결이 대체 뭐냐는 의문이 각 곳에서 제기되고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그런데 생각보다 이유는 간단했다. 사우디의 베스트 일레븐의 '소속팀'을 보면 알 수 있다.


22일 오후 7시(한국 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C조' 1차전 경기, 아르헨티나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경기가 열렸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날 아르헨티나는 최정예 멤버로 출격했다. 마르티네스가 골키퍼 장갑을 끼고 로메로, 오타멘디, 몰리나, 탈리아피코, 고메스, 파레데스, 데 폴, 디 마리아, 라우타로, 여기에 메시까지 선발로 나섰다.


사우디는 알오와이스가 장갑을 꼈다. 알 샤흐라니, 알 불라이히, 알탐박티, 압둘하미드가 백포를 형성했다. 알 말키가 백포 라인을 지키는 자리에 섰으며 알 도우사리, 칸노, 알파라치, 알부라이칸이 2선에 서고 알 셰흐리가 원톱에 섰다.


인사이트에펨코리아


이렇게 맞붙은 전반전은 메시의 페널티킥으로 아르헨티나가 1대0 리드를 잡았다.


하지만 후반전, 역사가 만들어졌다. 사우디가 두 골을 넣으며 역전했고, 아르헨티나의 파상공세를 막아내며 2대1 승리를 거머쥔 것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경기를 보면 알 수 있었는데, 사우디는 굉장히 짜임새가 있었다. 어쩌다가, 어영부영 이긴 게 아니었다. 팀의 완성도가 굉장히 높았다.


사우디가 이러한 완성도를 이룩할 수 있었던 데에는 '베스트 11'의 소속팀을 보면 알 수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아르헨티나전에 나선 11명의 선수 중 무려 '9명'이 같은 팀에서 뛰고 있다. 우측 윙으로 뛴 알부라이칸과 센터백으로 뛴 알탐박티를 제외한 9명이 '알 힐랄 SFC'에서 뛰고 있다.


알 힐랄 SFC는 사우디 프로축구에서 18회로 최다 우승을 한 팀이다. 2019-20, 2020-21, 2021-22 시즌 등 3시즌 연속 사우디 프로페셔널 리그를 우승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그리고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우승팀이기도 하다. 아시아 프로축구팀 중 가장 실력이 뛰어난 팀인 것.


동점골을 넣은 알 도우사리, 역전골을 넣은 알 셰흐리 모두 알 힐랄 소속이다. 


월드컵 최종예선을 함께 준비하고 프로리그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만큼 '팀 스피릿'은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카타르 대표팀이 합숙을 한 수준보다 더 오랜 시간, 세밀하게 호흡을 맞췄다고 볼 수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축구팬들 사이에서는 "프로팀이 국가대표보다 더 팀적으로 완벽하다"라는 말이 있는데, 이 말이 정말 맞는 말이라는 것을 사우디 대표팀에 제대로 보여줬다고 할 수 있겠다.


아르헨티나의 베스트 11 중 '같은 팀'에서 뛰는 선수는 단 2명이다. 몰리나와 데 파울(아틀레티코 마드리드) 뿐이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한편 이변의 희생양이 된 아르헨티나는 오는 27일 일요일 4시 북중미의 강호 멕시코와 경기를 치른다.


그리고 다음 달 1일 4시 레반도프스키의 폴란드와 대결을 치른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지난 2018 러시아 월드컵 때도 아르헨티나는 힘든 예선 길을 걸었다. 첫경기 아이슬란드전에서 무승부를, 크로아티아전에서는 0대3 패배를 당했다.


마지막 경기였던 나이지리아전을 극적으로 승리하면서 16강에 갔지만, 챔피언 프랑스에게 참패를 당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