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이수날, 월드컵 생방송 도중 '봉변' 당해..."실시간으로 희롱했다"

인사이트YouTube '이수날'


현장 리포팅하려고 카메라와 호흡 맞추던 이수날...카메라 앵글로 외국인이 난입해


[인사이트] 정봉준 기자 = 2022 FIFA 카타르월드컵에서 KBS 리포터로 활약하고 있는 유튜버 이수날(정이수)이 생방송 중 봉변을 당했다. 


21일 유튜브 '이수날'에 "월드컵 생방송 도중 어깨빵 당했습니다...(역대급 방송사고 날뻔..)"이라는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이수날이 사고 날 뻔한 장면이 담겨 있었다.


인사이트YouTube '이수날'


이날 이수날은 방송을 준비하기 위해 카메라와 호흡을 맞추고 있었다.


이런 와중에 카타르 현지인들은 카메라를 보고 앵글에 들어오려고 애를 썼다. 그 과정에서 이수날은 예상하지 못한 스킨십을 하게 됐다.


인사이트YouTube '이수날'


이수날 오른쪽 어깨에 슬쩍 손을 올린 외국인...카메라 앞에서 담배 문 외국인도 있어


현지인으로 추정되는 한 외국인이 리포팅하는 이수날의 오른쪽 어깨에 슬쩍 손을 올렸다.


이수날의 표정은 당황스러움이 가득했다. 그러나 프로 정신을 발휘해 끝까지 리포팅을 침착하게 마쳤다.


인사이트YouTube '이수날'


YouTube '이수날'


이외에도 이수날 주변을 어슬렁거리던 외국인들은 카메라 앞에서 담배를 무는가 하면, 국기를 펼치려 하기도 했다.


생방송으로 진행된 현장 리포트는 좋지 않은 환경 때문에 급히 마무리 됐다.


인사이트YouTube '이수날'


당황했지만 침착하게 리포팅을 마무리한 이수날...현장 보고 분노한 누리꾼 "나라 수준 낮다"


이수날은 "잠시 후 BTS 정국 씨가 개막식에도 함께 한다고 하니 개막식과 개막전도 많이 시청해 주시기 바란다"며 리포팅을 마무리했다.


생방송을 마친 이수날은 "저 정말 깜짝 놀랐다. 갑자기 드럼 치고 어깨동무하고 그래가지고, 어떻게 해야 할지 당황했다"며 말을 잇지 못하며 울컥하기도 했다.


인사이트카타르 월드컵에서 공연한 BTS 정국 / 뉴스1


아찔한 상황을 목격한 누리꾼들은 하나 같이 '분노' 했다.


누리꾼들은 "라이브로 보다가 큰 사고가 날 뻔한 줄 알고 조마조마했다", "외국인이 카타르 주민이라면 진짜 나라 수준이 너무 낮은 거다", "실시간으로 희롱당하는 장면을 보게 되네...참"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이수날에게 하트를 날리는 권창훈 / Instagram 'kwonchanghoon'


한편 유튜버 이수날은 채널명에서도 알 수 있듯이 엄청난 축구 팬이다.


이수날은 잉글랜드 프로축구단 아스날FC의 열렬한 팬이다. 그는 지난해 8월 축구선수 권창훈과 열애 사실을 공식으로 인정했다.


YouTube '이수날'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