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식품X고피자, "라면과 피자의 별난 조합으로 색다른 재미 선사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삼양식품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삼양식품은 고피자와 최근 서울 성북구 삼양식품 본사에서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고피자는 2016년 서울 여의도 야시장에서 푸드트럭으로 출발한 피자 프랜차이즈이다. 1인용 피자로 이름을 알리며 매섭게 성장하고 있으며, 현재 국내와 싱가포르, 인도, 홍콩, 인도네시아에서 약 160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삼양식품과 고피자는 업무협약을 통해 삼양식품의 짜장 라면 '짜짜로니'와 협업한 피자 신메뉴를 개발하고 있다. '짜짜로니X고피자' 신메뉴는 22일에 출시할 예정으로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파격적인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삼양식품과 고피자는 국내뿐 아니라 향후 글로벌 시장에서도 상호 윈윈할 수 있는 협력 방안을 강구할 예정이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고피자와 MOU를 통해 보다 많은 고객분들께 이색적이고 신선한 경험을 전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삼양식품은 새로운 시도를 통해 끊임없이 변화하는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고피자 관계자는 "이번 컬래버는 라면과 피자의 별난 조합으로 주요 고객층인 MZ세대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계속해서 특별한 혜택과 이벤트로 찾아뵐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