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0 10℃ 서울
  • 10 10℃ 인천
  • 8 8℃ 춘천
  • 10 10℃ 강릉
  • 10 10℃ 수원
  • 10 10℃ 청주
  • 10 10℃ 대전
  • 11 11℃ 전주
  • 12 12℃ 광주
  • 11 11℃ 대구
  • 15 15℃ 부산
  • 16 16℃ 제주

검찰, 더불어민주당 '핵심 중진' 의원 사무실 전격 압수수색

검찰이 더불어민주당의 핵심 중진 의원 사무실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검찰이 더불어민주당의 핵심 중진 의원 사무실을 전격 압수수색했다.


검찰이 보고 있는 혐의는 '뇌물 수수' 혐의로 알려진다. 


해당 의원은 민주당의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의 원장도 역임했던 노웅래 의원이다. 


인사이트뉴스1


16일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2부(부장검사 김영철)는 억대 뇌물수수 의혹을 받고 있는 노웅래 의원을 상대로 강제수사에 나섰다고 밝혔다. 


검찰은 노 의원의 여의도 국회 의원실을 직접 압수수색했다. 


인사이트뉴스1


검찰에 따르면 노 의원은 사업가 박모 씨에게 부정 자금 6천만원을 받은 혐의(뇌물수수 및 정치자금법 위반)를 받고 있다.


노 의원이 2020년 8월, 당내 선거인 전당대회 출마용으로 이 돈을 썼을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


당시 노 의원은 전당대회에서 3위를 기록했다. 


최고위원 자리에 오르면서 당 지도부로 활동했다. 


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한편 노 의원은 MBC 기자 출신으로 서울 마포갑을 지역구로 두고 있다. 


지난해 6월 민주당의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 원장에 임명돼 최근까지 활동했다.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수사가 본격화된 지난달 사의를 표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