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 -1℃ 서울
  • -3 -3℃ 인천
  • -3 -3℃ 춘천
  • -1 -1℃ 강릉
  • -1 -1℃ 수원
  • -1 -1℃ 청주
  • -1 -1℃ 대전
  • 0 0℃ 전주
  • 1 1℃ 광주
  • 0 0℃ 대구
  • 3 3℃ 부산
  • 4 4℃ 제주

MCM, 오버더피치와 손잡고 새로운 시도 이어간다

MCM은 국내 유명 풋볼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이자 매거진이면서, 어패럴 브랜드를 전개하는 '오버더피치'와의 협업을 통해 풋볼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리미티드 에디션을 18일 론칭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MCM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MCM은 국내 유명 풋볼 크리에이티브 스튜디오이자 매거진이면서, 어패럴 브랜드를 전개하는 '오버더피치'와의 협업을 통해 풋볼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리미티드 에디션을 18일 론칭한다고 밝혔다.


오버더피치는 PSG와의 공식 파트너쉽을 통해 컬래버레이션 제품들을 론칭하며 전 세계 축구 팬들에게 다양한 영감을 제공하는 브랜드다. 대한축구협회를 비롯해 나이키, 아디다스, 푸마 등 글로벌 스포츠웨어 브랜드뿐만 아니라 다양한 국내외 클럽, 브랜드 등과 협업해오며 축구를 문화적으로 잘 녹여낸 작업물을 지속해서 선보이고 있다. 특히 지금까지 선보였던 협업 제품들은 조기 완판을 기록해 MCM과 함께 론칭하는 이번 컬렉션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와 같이 도전적인 브랜드 간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주목받아온 MCM과 오버더피치가 함께 선보이는 한정판 제품은 축구에서 영감을 받아 클래식함과 모던함을 모두 지닌 풋볼 라이프스타일 컬렉션이다. 지난 2000년대 초반 전 세계 축구계에서 사용되던 의류 디자인들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MCM


또한 이번 리미티드 에디션은 최근 해외 축구패션계에서 재유행 조짐을 보이고 있는 '차브룩'과 국내외 스타들의 패션 아이템으로 급부상한 축구 저지 스타일을 모티프로 제작됐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축구 저지와 트레이닝 웨어를 포함해 베스트와 모자, 스누드, 머플러 등으로 구성됐으며, 트렌디한 축구 저지 패션 스타일을 바탕으로 한 여러 아이템을 선보이는 만큼 축구 마니아들은 물론 패션을 좋아하고 즐기는 이들에게 큰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저지는 블랙 컬러에 코냑 컬러 포인트를 준 긴소매 상의와 반소매 상의, 반바지 그리고 MCM의 상징인 코냑 비세토스 모노그램이 들어간 반소매 상의로 구성됐다. 트레이닝웨어 구성은 코냑 비세토스 모노그램이 들어간 트랙자켓&트랙팬츠 세트와 블랙에 코냑 컬러의 MCM 로고 포인트를 더한 스웻셔츠 2type, 트랙자켓 그리고 블랙 컬러의 스웻팬츠다.


의류 제품들은 이전까지 MCM에서 사용하지 않았던 스포티한 원단들을 주 소재로 택했다. MCM이 이번에 선택한 원단들은 스포츠성이 강조된 소재로 흡한속건 및 자외선 차단 기능과 방풍 기능이 뛰어나 스포츠 의류에 많이 사용된다.


이 외의 라이프스타일 및 액세서리 제품들도 MCM의 클래식한 코냑 컬러와 시크하고 모던한 블랙 컬러가 강조됐으며 스포티한 소재들이 적용됐다. 이번 컬렉션은 화려함을 강조할 수 있는 포인트를 살린 동시에, 일상에서 착용하기에도 부담 없는 제품들로 만나볼 수 있다. 모든 의류 제품들의 사이즈는 M부터 2XL까지 넉넉하게 준비됐으며 액세서리류는 한 가지 사이즈로 출시된다.


한편, 'MCM X 오버더피치 리미티드 에디션'은 오는 18일 금요일부터 메타지 가로수에서 단독 판매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