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9 9℃ 서울
  • 5 5℃ 인천
  • 8 8℃ 춘천
  • 12 12℃ 강릉
  • 8 8℃ 수원
  • 6 6℃ 청주
  • 6 6℃ 대전
  • 7 7℃ 전주
  • 8 8℃ 광주
  • 10 10℃ 대구
  • 15 15℃ 부산
  • 10 10℃ 제주

"장송곡 아니냐"...尹 순방 관련 SBS 보도영상에 지지자들 난리 난 이유

SBS가 윤석열 대통령의 동남아시아 순방 소식을 보도하면서 사용했던 배경음악을 두고 논란이 되고 있다.

인사이트SBS 유튜브 채널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SBS, 윤석열 대통령 동남아 순방 보도 영상에 쓴 'BGM' 두고 논란


[인사이트] 최민서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동남아시아 순방 관련 소식을 보도한 SBS가 영상에 사용했던 배경음악(BGM)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다. 


해당 영상이 공개되자 일부 여당 지지자들 사이에선 '순방과 전혀 어울리지 않는 무거운 노래가 나왔다'는 불만이 쏟아졌다.


사용된 노래 제목이 연극에서 최후의 막을 의미하는 '피날레'를 뜻하기 때문이다.


인사이트

SBS 유튜브 채널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일부 국민의힘 지지자들, 해당 영상 신고했다는 '인증 글' 올려


지난 13일 국민의힘 지지자들이 모인 한 커뮤니티에는 'SBS 뉴스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주영진의 뉴스 브리핑' 영상을 신고했다'는 글이 잇따라 올라왔다.


또한 해당 영상의 댓글 창에는 "공영방송이 어떻게 이럴 수 있냐", "배경음악과 가사가 정상이라고 보냐", "대통령에게 이런 음악을 깔다니", "노래 장송곡 아니냐"며 비판하는 글들로 도배됐다.


이들이 문제 삼고 있는 영상은 지난 10일 방영된 뉴스의 오프닝이다.


인사이트

SBS 유튜브 채널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인사이트뉴스1


영상엔 윤 대통령 부부의 일부 장면이 '흑백' 편집되기도


해당 영상은 가수 250의 '피날레' 곡을 배경음으로 깐 채 MBC 기자들은 대통령 전용기 탑승이 허용되지 않았다는 내용을 담은 뉴스였다.


오프닝엔 MBC가 윤 대통령의 비속어 논란을 보도했다가 여당과 대통령측으로부터 항의를 받았다는 내용도 포함됐는데, 해당 부분엔 '오늘이 그날인 것 같아. 우리가 전부였던 시간'이란 가사가 자막으로 등장했다.


또한 윤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전용기에 올라타며 손을 흔드는 장면 등이 흑백으로 방송되기도 했다.


인사이트11일 오전 경기 성남 서울공항 속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 뉴스1


한편 논란의 중심에 선 해당 노래는 가수 '250'이 지난 3월에 발매한 앨범에 속한 곡 중 하나다.


노래에는 '오늘이 그 날인 것 같아. 우리가 전부였던 시간' 등의 가사가 반복되며 과거를 되돌아보는 내용을 담고 있다.